출퇴근 시간, 꽉 막히는 도로 때문에 학교, 직장, 미팅에 늦은 적은 없으신가요? 교통 체증은 비단 우리 나라만의 이슈가 아닌데요, 그중에서도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지역이 미국 내에서도 교통 체증이 가장 극심한 지역으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러시아워때 허비되는 시간이 연간 72시간이 되는 로스앤젤레스! 이러한 로스앤젤레스에서 교통체증에 관한 생각을 시민들과 함께 나누는 'LA/2B'라는 캠페인에 대해 소개하려 합니다.

 

 

 

 

 

 

LA/2B는 로스앤젤레스 기반 시민참여 캠페인으로, 'la2b.org'라는 블로그형 플랫폼을 통해 지역 사회 교통 문제에 대해 시민들이 참여하여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해주는 프로젝트입니다. 

 

시민들이 'car-free day(차 없는 날)'이라는 주제로 그들이 생각하는 아이디어를 'GOOD MAKER' 홈페이지의 콘테스트에 제출할 수 있다고도 하는데요, 가장 많은 투표를 받은 글은 500달러의 상금과 함께, 그들이 제안한 꿈의 'car-free day' 아이디어를 실현시킬 수 있는 권한이 주어집니다. LA/2B팀은, 홈페이지, 단체이벤트, 컨퍼런스, 미팅 등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얻어지는 아이디어들이 미래의 LA에 적용될 수 있도록 연구하는 역할도 한다고 하네요.

 

 

 

 

 

 

 

 

또한, 이 캠페인에 영감을 받은 아티스트 'Candy Chang'은, “I Wish I Could Walk/Bike/Take Transit"이라는 네임택을 만들어서 시민들에게 그들의 아이디어를 공유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시민들이 대중교통 이용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메시지로 적어 공유하는 프로젝트인데요, LA/2B의 블로그를 통해 시민들이 이 프로젝트에 직접 참여한 다양한 모습들을 사진으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이렇듯, 많은 사람의 관심사이자 골칫거리가 되는 교통 체증! 교통 체증이 우리의 정신과 육체의 건강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알려주는 'College@Home'의 인포그래픽 디자인을 덧붙여 소개해드립니다.

 

 

 

 

 

 

 

이 인포그래픽에 따르면, 사람들은 출퇴근 시간 평균 38분을 도로위에서 보내며, 유럽의 다른 나라들도 평균적으로 높은 수치를 보이는 것으로 드러나고 있습니다. 보통 30분에서 40분 사이의 수치가 가장 많았고, 6명중 1명은 매일 출퇴근 시간이 45분을 더 넘긴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또한 러시아워때는 교통체증이 두 배로 증가하고, 이 모든 것이 도로 위에 너무 많은 승용차로 인한 결과라고 볼 수 있습니다.

 

교통 체증은 사람들에게 정신적으로도 피해를 준다고 하는데요, 많은 사람들이 전날부터 다음날의 교통체증을 미리 걱정하고, 차안에서 스트레스를 받음으로 인해 소리를 지르거나 헤드라이트를 켠다거나 위험한 운전 방법 등으로 나쁜 행동들이 표출된다고 합니다. 정신적으로 뿐 아니라, 육체적으로도 악영향을 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교통체증은 목과 허리에 무리를 주는 것은 물론 콜레스트롤 수치를 높이고, 비만의 원인이 될 수도 있으며, 충분한 수면을 방해하는 원인이 되는 것이지요.

 

 

인포그래픽을 통해 교통체증으로 인한 정신적, 육체적 결과를 알아볼 수 있었는데요, 그렇기에 시민들의 의견으로 교통문제를 함께 해결해나갈 수 있는 LA/2B 프로젝트가 더 의미있지 않나 생각해봅니다. 로스앤젤레스시에서는 운전자들 뿐만 아니라 대중교통과 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들까지도 고려해서 문제들을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을 함께 만들어나가고 있는데요, 3% LA시민들이 대중교통이나 자전거를 이용한다면, 15%나 더 빨리 운전할 수 있다고 하네요.^^

 

 

교통 체증을 해결하기 위해 시민들의 생각을 모으고 귀 기울여서 올바른 길로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 일방적인 정책이 아니라, 참여와 소통으로 만들어지는 문화입니다~! 이러한 프로세스는 비단 교통 문제 뿐 아니라 다양한 사회적 문제와 결합되어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겠지요.^^ 

 

 

 

출처 http://la2b.org   http://www.good.is

 

 

 

 

 

by 코알라 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오늘은 Give A Minute (GAM) 란 이름으로 시카고에서 처음 시작한 시민 참여 플랫폼 한 종류를 소개해

 

볼까 합니다.  뉴욕시의 시민 참여 플랫폼 "change by us" 입니다.

 

 

 

"change by us NYC" 는 뉴욕시에서 운영하는 시민참여 플랫폼의 이름입니다.

 

 

더 나은 뉴욕시를 만들기 위해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프로젝트를 만들어 내며, 자원을 공유하는 공간인것

 

이죠.  뉴욕커가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프로젝트를 만들면 원하는 사람들이 참여하게 됩니다. 그후로 프로젝

 

트를 꾸리기위한 여러가지 자원 (지식, 펀드 등)도 NGO나 공공기관을 통해 마련할 수 있도록 시에서 연결해

 

주는 플랫폼입니다.

 

 

 

포스트잇에 나의 아이디어를 남기면 아이디어 보드에 나의 아이디어가 추가됩니다. 물론 모바일같은 다른

 

쇼설 미디어를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습니다.

 

 

 

 

뉴욕커가 그들의 아이디어를 보내면 뉴욕시 담당 공무원, 비영리단체 또는 다른 관련 조직의 담당자로부터

 

답변을 들을 수 있습니다.  이들은 시민과 시를 연결하는 허브가 되는 것입니다.

 

또한, 비슷한 생각을 가진 다른 시민 또는 단체로부터 연락이 와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수 도 있습니다.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해 모아진 뉴요커들의 아이디어들은 혁신적이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혁신적인 것을

 

찾는것이 이  캠페인의 목표는 아닙니다.

 

 

Change by us NYC는 뉴욕의 일반 시민이 참여하는 크라우드 소싱입니다.

*클라우드 소싱 = Crowd(대중)와 out sourcing(외부자원활용)의 합성어

 

그렇기에 일반 전문가 집단이 참여하는 아웃소싱보다 덜 전문적이며, 덜 혁식적일 수 도 있습니다.

 

하지만, 공공 브랜드에 시민 참여라는 클라우드 소싱을 도입했다는것 그것이 바로  혁신 아닐까요?

 

시민참여라는 방식을 통해 혁신을 만들어가는 뉴욕시change by us!!

 

 

 

출처 :http://nyc.changeby.us

posted by 기린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