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꺼운 외투를 털고 가벼운 옷을 걸치게 되면서 점점 봄이 다가오는 것을 느낄 수 있는 요즘인데요. 길가의 나무들도 하나 둘씩 새싹을 보여주기 위해 바쁜 것 같습니다.

 

오늘은 자신을 감성적으로 표현하는 나무들이 있어 소개하려합니다.

 

 

 

 

 

영국의 아티스트, Tim Knowles의 나무들은 그림을 통해 자신들을 표현하는데요. 바람을 통해 움직이는 자신들의 손 끝의 미세한 움직임을 그림으로 표현한 작품들입니다. 가지 끝에 잉크펜이나, 연필 등의 그림도구들을 묶어 움직임을 담은 것인데요. 나무가 작가가 되어 바람가는대로의 움직임인 흔적이 참 아름답습니다. 또한 각각 다른 나무들의 다른 개성도 느낄 수 있다는 점이 참 매력적인 것 같습니다.

 

 

 

 

약 100개정도의 펜을 버드나무 가지 끝에 달아서 그린 작품.

 

 

 

 

 

 

 

참나무 가지로 그린 작품.

 


 

 

 

그림을 그리는 나무에 뒤질세라, 음악을 하는 나무도 있습니다.

 

 

미국의 캘리포니아에서 사운드 디자이너 겸 작곡가인 Diego Stocco는 자신의 앞마당에 있는 나무를 가지고 음악을 만들었는데요.

 


한 그루 나무안에 있는 다양하고 각자의 개성을 뽐내는 가지들과, 잎사귀들을 이용해 음악을 만들어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에서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청진기를 개조하여 플라스틱 호스를 이용해 마이크와 연결한 모습 (좀 더 깨끗한 소리를 녹음하기위한 방법)

 

나무의 큰 부분에 달려있는 나무 껍질을 이용해 저주파수를 녹음하는 모습.

 

좀 더 다채로운 소리를 담기 위해 손가락에 마이크를 고정시키고 녹음하는 모습.

 

작은 가지들을 연필깍이로 다듬어 원하는 소리를 찾는 모습.

 

활을 이용해 베이스 소리를 담는 모습.

 


작고 얇은 가지를 이용해 높은 음의 소리를 담는 모습.

 


나무가지에 활을 켜고, 잎사귀를 흔들고, 나무 껍질을 문지르는 등, 여러가지 방법으로 나무를 느끼며(?) 음악을 만든다고 합니다. 이렇게 모여진 소리만을 가지고 조합하여 하나의 음악으로 탄생하는 Diego의 노래를 들어보실까요?

 

 

Diego Stocco - Music From A Tree from Diego Stocco on Vimeo.

 

 

우리 곁에 있는 나무들을 다른 시각으로 바라보고, 재밌으면서도 아름다운 가치를 발견한 두 작가의 작품 잘 보셨나요? 이들처럼 우리도 당연한 것들을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보는 마음과 눈을 키운다면 세상을 더 살기 재밌고, 행복할 것 같습니다^^.

 

Tim Knowles의 웹사이트 가기: http://www.timknowles.co.uk/Home/tabid/262/Default.aspx

Diego Stocco의 웹사이트 가기: http://diegostocco.com/

 

 

by 토종닭 발자국

Posted by slowalk



한 음악가가 정원을 너무도 아끼고 사랑하는 엄마를 위한 노래를 독특하게 만들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제목은 gardyn. 같이 들어보실까요??






엄마의 음성과 그녀가 정원일을 하며 내는 소리를 담아 노래로 만들었습니다. 리듬감을 잘 살린 뮤직비디오도 같이 제작하였구요. 이 음악가의 이름은 POGO. Electronic music producer로, 그는 특히 어린이 애니매이션,영화 음악 분야에서 실력을 발휘하는 놀라운 인재입니다. Hook, The King and I, The Secret Garden, Willy Wonka And The Chocolate Factory, Harry Potter, Up의 음악들이 그의 대표적인 작업이죠.




음악을 완성시키기 위해 몇 주동안을 엄마의 주위만 뱅뱅 맴돌았을 그. 엄마의 손짓 하나까지 리듬감있게 생생히 담아내고 있네요. 사실, 이 음악은 얼마 전 mothers day에 어머니에게 선물로 드린 것 이라고 합니다. 그의 어머니가 이 음악을 듣고 얼마나 감동하셨을까 상상이 갑니다. 




이 노래를 만든 POGO의 블로그로 go! go!




그의 대표작 중 하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유난히 엄마생각이 드는 아침이네요. 잠시 시간을 내서 엄마께 문자나 전화 한 통 드려보는 건 어떨까요???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모두가 희망찬 새해를 맞이할 즈음,
강도 7.0이라는 어마어마한 지진으로
이름도 생소한 카리브해의 섬나라 아이티에 전 세계가 관심을 집중하게 됩니다.

가족을 잃어 슬퍼하는 사람, 집이 무너져 갈 곳을 잃은 사람....
특히 진흙쿠키로 허기를 달래는 아이들의 모습에 마음으로나마 아픔을 공유하고 안타까워했습니다.

지진 발생 후 한 달이란 시간이 흘렀지만 여전히 그들은 모든 것이 부족하고, 더 많은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런데, 오늘 알게 된 아이티의 걱정스러운 소식 하나!
3월 말이 되면 아이티에 오랜 기간의 우기가 찾아온다고합니다.





우기가 시작되면 쏟아지는 폭우를 피할 곳을 찾지 못한 난민들은 허둥대고, 홍수와 산사태 로 곳곳이 진흙투성이가 되겠죠.
특히나 위생시설이 취약한 아이티에서 우기는, 사람들이 마시는 물에 영향을 미쳐 영∙유아 사망의 가장 큰 원인이 되는
말라리아와 설사병이 전염되기 좋은 환경이 만들어지게 됩니다. 왜냐면 아이티에 내린 비로 곳곳에는 빗물이 고이고,
흘러가지 못한 물은 썩게 될 테니까요.

그런데 이런 병들은 조금만 의식하고, 주의하면 쉽게 예방할 수 있고 또한 치료도 가능합니다.
하지만 아이티 주민들은 가난하고 배우지 못했기에 그들의 아이들을 지킬 정보와 힘이 턱없이 부족합니다.



그래서 세이브더칠드런이 나섰습니다.




임시캠프에서 생활하는 난민들이 그들의 자녀들을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도록
보건∙영양에 관련된 정보와 메시지를 담은 8개의 크레욜어 노래 만들어 라디오 방송으로 내보내고 있습니다.
마치 새마을운동 노래처럼요. (♬새벽종이 울렸네 새아침이 밝았네...♪)

아이티에서는 소수의 사람들만이 TV나 전기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대다수의 사람들은 라디오를 통해 정보를 접합니다.
좋아하는 음악이 나오면 주파수와 사연을 적어둘 정도로 라디오를 좋아하고요.

세이브더칠드런은 이런 점을 바탕으로 라디오를 통한 노래전파가
신생아와 영아의 생명을 구하는 데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라고 생각했죠.
즉, 오늘 방송된 노래가 내일 한 아기의 생명을 구할 수 있게 되는 것이죠.

아이티의 자녀를 둔 엄마들에게 보내는총 8개의 노래는 모유수유, 영양섭취, 손 씻기 등 신생아와 자녀를 질병과 영양실조로부터
예방할 수 있는 간단한 방법들이 담겨 있습니다.
모두 어린아이들의 귀여운 목소리와 발랄한 멜로디로 만들어져 동요처럼 따라 부르기도 쉽고 희망적인 기분까지 만들어 줍니다.



매일매일 아이티의 모든 라디오에
아이티아이들을 살리는 천사들의 목소리가 흘러나와
아이티 아이들이 아프지않고 씩씩하게 웃으며 밝게 뛰노는 모습을 보고싶네요.




★아이티아이들을 살리는 천사들의 목소리 들어보기


1.Inisyasyon prekòs ak bay ti moun tété / Early initiation and breastfeeding <조기 지도와 모유수유>


2. Early initiation and breastfeeding



3. Early initiation and breastfeeding message


4. Lave men timoun yo / Wash the children's hands<아이들의 손 닦기기>


5. Manje pou timoun yo / Food for the children <아이들의 먹을거리>


6. Rann gaz ti moun / Burping the Baby<아기등 토닥여 트림시키기>


7. Importance of Burping the Baby




8. Trete dlo pou bwè / Treat the water you drink<식수 다루기>


Save the children
Save the children korea











*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