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나라의 새는 지금까지 약 396종이 살고있는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그러나 현재 우리 나라의 새 종류와 개체수가 급속도로 감소하고 있다는군요. 새가 주로 서식하는 산에도 음식점, 산림 박물관 등의 건립으로 인해, 번식에 필수적인 참나무, 서어나무, 소나무 등이 없어짐에 따라 새가 살아가는 서식환경이 박탈당했고 소음, 공해, 개울물의 오염 등으로 치명적인 위협을 받고 있는 상태라는군요. 이런 상황은 도시에서 더욱 심각하고요.

 

 

 

살 곳을 잃어 사라지는 새들.

왜 사라져가는지 이유를 알았다면 해결책을 제시해 주어야 하겠죠? 

 

 


 

 

최근 독일의 한 디자인 회사는 "Vogelstad<BIRD CITY>라는 신개념 새집을 만들었습니다.

 

다양한 크기의 새집들이 연결된 모양이 마치 어릴적 가지고 놀던 조립 로보트의 부품처럼 생겼습니다. 이렇게 새집들이 일정한 두께로 장난감 로보트의 부품처럼 연결된 이유가 무엇일까요?  

 

 

 

 

 

바로 이 새집이 설치되는 장소를 고려해서이지요.

 

 

 

이 새집은 도시에 빽뺵히 들어선 건물들 사이에 설치될 예정입니다. 건물들 사이의 공간들은 좁아 딱히 다른 용도로 이용하기 어렵습니다. 그런데 이런 시설물을 통해 쓸모 없는 공간이 새들이 편히 머무르는 공간으로 바뀔 수 있다면 일석이조이지요.

 

 

가끔, 가로등 위, 전봇대, 지붕 위, 빌딩 난간 등 아슬아슬한 곳에서 새집을 발견할 때면 가까운 곳에서 새집을 발견한 신기함과 기쁨보다는 걱정스러운 마음이 먼저였습니다. 물론 나무와 풀들이 무성한 숲이 그들이 머물 최적의 공간이겠지만 그래도 아슬아슬한 도시의 어느 곳에서 지내고 있는 그들에겐 BIRD CITY가 보다 안전한 공간임은 확실할 것 같습니다. 

 

 


 

by 토끼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아이폰4를 사실건가요?
당신이 아이폰 4를 사면. 이걸 누구로부터 구매하는 셈일까요?


애플?


엄밀히 말하면, 당신은 애플의 브랜드를 구매하는 셈이지만, 이 아이폰4의 제조업체는 애플이 아닙니다.

아이폰4를 만드는 회사는 바로 대만회사인 Foxconn 이지요.

이 제조업체는 아이폰도 만들고 아이팟도 만들고 아이패드도 만듭니다.


이 회사는 중국에 위치하고 있어요.

최근 중국에서 보고된 리포트에 의하면, Foxconn의 아이폰 제조과정에 문제가 있어보입니다.

바로 근무환경에서 노동자들의 혹사에 가까운 근무조건, 중국의 느슨한 환경법을 이용해서 폐기물 방출등이 문제가 되고있습니다.



지난 5월, 중국의 환경단체는, 중금속오염과 IT사업과의 연관관계를 추적한 결과를 보고했습니다.

납과 카드뮴은 아이폰의 뱃더리를 생산하는 과정과 회전보드를 찍어내는 과정에서 발생됩니다.

대부분이 아이들인, 4000명이 넘는 중국사람들이 지난 일년동안 위험한 수준으로 혈중 중금속 비율이 높아졌습니다.

이 보고서에서는 중국에 위치한 제조업체들과 생산계약을 맺은, 애플과 같은 IT기업들이 이런 환경오염에 책임감을 가져야 한다고 성토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다국적기업들과 계약을 맺은 공장에서 파이프를 통해 중금속폐기물을 강에 방류하다가 이 환경단체에 적발되었습니다.



이그룹은, 다국적기업들이 그들과 계약을 맺은 아시아의 제조공장들의 보다 더 많은 정보를 공개할 의무가 있다고 주장합니다. 


애플은 8개의 아시아제조공장과 계약을 맺었지만, 이 환경그룹의 정보제공요청에 응답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들은 중국내의 환경오염에 좀 더 책임감을 가져야 하지 않을까요?



시민들과 환경단체들이 만든 이런 연대적인 활동은 IT기업들을 압박시키고, 그들이 그들이 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지도등을 만들 수있도록 촉구할 수 있습니다. 제조공장들을 계속 추적해서, 그들의 환경오염 행위를 보고함으로써 사실 말하자면 최악중의 최악의수준인 중국정부의 환경에 대한 인식을 조금이나마 재고하는데 영향을 미쳤죠.


이 환경단체는 그동안 추적해온 리포트를 스티브 잡스에게도 보냈다고 하네요.




우리가 열광하고, 소비하는 물건이 환경에 영향을 미치고, 언젠가는 그 오염된 환경은 우리에게 다시 돌아올 것입니다.
제품을 알고 소비하는 윤리적소비 습관이 우리에게 정착된다면, 기업들도 소비자들에게 제조과정, 에코지수 같은 정보들을 제공하지 않을까요? 

환경을 생각하는 소비적 습관이 필요할 때 입니다.^^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