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테이너로 만들어진 다양한 공간에 대한 소개는 슬로우워크 블로그의 단골 주제이기도 한데요, 여기 런치패드(LaunchPad)라는 이름의 선박 컨테이너로 만들어진 공간은 아프리카 지역 사회의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전 세계의 멘토와 연결하는데 도움을 주는 아주 스마트한 공간입니다.

 

 

  

런치패드는 아프리카의 젊은이들이 고속 인터넷 및 비디오 폰을 통해 멘토와 얼굴을 맞대고 통신하며 상호 작용 할 수있는 컴퓨터 학습 공간입니다.

  

 

녹색 건축 디자인 전문가 퍼킨스+윌의 도움으로 탄생한 이 공간은 인피니트 패밀리(Infinite Family)라는 미국의 비영리 단체를 위해 디자인되었습니다.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태어난 건축 일러스트레이터 마이크 케인은 이 런치패드가 매우 도전적인 상황의 아프리카 청소년들에게 21세기 중요한 기술과 상상력, 통찰력을 가져다 줄것이라고 말합니다.

 


런치패드는 비록 선박컨테이너로 만들어졌지만, 아이들과 전자 장비 모두를 위한 안전하고 편안하고 환경친화적인 환경으로 조성되었다고 하는데요, 런치패드의 내부 공간은 제자와 멘토 사이의 그룹 상호작용과 비공개 동영상 대화를 모두 무선으로, 지붕에 있는 커다란 태양 그늘 캐노피는 컨테이너 내부의 온도를 감소하게끔 설계되었다고 하네요.

미국의 비영리단체 인피니트 패밀리의 멘토링 프로그램은 인터넷을 통해 매주 비디오 대화를 하는 방식입니다. 얼굴을 맞대고 개인 멘토링을 통해 아이를 격려하고, 한 주제에 대해 토론하고, 도전과 사랑을 가르칩니다. 에이즈와 가난에 영향받는 아프리카 아이들의 미래를 개선하기 위한 것이지요.  

  

 

 

멘토에 자원한 세계 각국의 사람들은 아프리카의 10대들에게 성인이 된 이후로의 자신의 삶에 대한 준비를 할 수 있도록 또다른 어머니, 아버지, 선생님의 역할이 되어 줍니다. 그리고 인터넷을 통한 프로그램 덕분에 그 아이는 컴퓨터와 영어 실력 또한 향상되고 자신감을 얻게 되겠죠?

  

 

인피니트 패밀리의 첫 런치패드 멘토링 연구소는 2012년 9월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요하네스버그 북쪽의 알렉산드라마을에 만들어졌습니다. 이들의 목표는 5년 안에 100개의 런치패드 공간을 만들어 11,000명의 멘티들과 함께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고 하는데요, 한주에 30분의 작은 노력으로 아이의 삶을 공유함으로써 그 아이의 삶에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것, 어떤 기부나 봉사보다 더 소중하고 값진 시간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출처:

http://infinitefamily.org/

http://www.perkinswill.com/ 

http://inhabitat.com/launchpad-shipping-container-computer-labs-let-south-african-students-communicate-with-mentors/

 

 

 

by 나무늘보 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이미지 출처: ⓒOSEN>




16강을 위한 첫 발걸음 한국 대 그리스 전, 2:0으로 우리 선수들 통쾌한 승리를 이끌어냈지요~
온 국민이 2002년으로 다시 돌아간 듯 기쁘고 뜨거웠던 주말 저녁이었습니다.^^

붉은 옷을 꺼내 입고 대한민국을 목이 터져라 외치던 붉은 악마들,
제19회 남아공월드컵 개막전과 폐막전이 열릴 요하네스버그(Johannesburg)에도
우리의 붉은 악마를 연상시키는 거대하고 재미있는 이색 구조물이 등장해서 화제인데요~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뉴타운 팬 공원에 자리 잡은 이 물체의 이름은 ‘Cratefan'
높이가 54피트, 무게는 무려 25톤에 달하는 이 거대한 구조물은 무엇으로 만들어 졌을까요~?










바로 2,500여 개의 코카콜라(병을 담는) 상자를 재활용하여 만들어진,
코카콜라의 프로모션 프로젝트 이지요. (Designed for Coca-Cola by Animal Farm)












온통 붉은색인 몸체에 손가락을 하늘로 치켜들고 함성을 외치는 듯한 모습이
‘짝짝짝 짝짝 대한민국~’ 을 외치는 자랑스러운 우리 붉은 악마를 연상 시킵니다~


돌아오는 6월 17일 목요일에 우리나라와 아르헨티나의 경기,
바로 이 요하네스버그에 위치한 사커시티(Soccer City) 경기장에서 열린다고 하지요^^

우리 국민들과 많은 붉은 악마들이 그 곳 요하네스버그에 함께 가진 못하지만, 
붉은악마를 닮은 코카콜라 조각의 기운을 받아 우리 선수들 모두 파이팅~!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출처: cherryflava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오늘(12일)은 남아공월드컵이 열립니다. 16강으로 가는 첫 교두보를 확보하기 위해 한국과 그리스의 첫 경기가 펼쳐집니다. 19세기 중반 영구에서 시작된 축구. 공 하나로 지구촌 사람들이 울고 웃게 만드는 경기가 있을까요? 월드컵은 스포츠를 넘어 세계인들의 가장 좋아하는 축제이기도 합니다. 월드컵이 열리는 남아공하면 흑인차별과 만델라가 가장 먼저 떠오르지요. 남아공 상공에 불시착한 외계인을 소재로 담은 SF영화 '디스트릭트9'도 연상됩니다. 만델라는 옥고를 치르고 대통령에 당선된 다음, 흑백화합(인조갈등을 해결)을 위해 1996년 럭비월드컵을 개최합니다. 바닥을 헤매던 남아공럭비팀이 우승을 하게 되지요. 영화 인빅터스는 그 실화를 배경으로 만들어지기도 했습니다. 남아공 월드컵 또한 만델라의 헌신적인 호소로 이루어진 결과입니다. 이번 남아공월드컵을 통해 축구를 넘어 인류화합의 장이 되기를 기대하는 이유기도 합니다.

 







남아프리카공화국을 대표하는 도시 요하네스버그. 아프리카에서 가장 번영한 도시 중에 하나이지요.
1986년 대규모 금광이 발견되었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서양 제국이 가만 둘 수 가 없었겠지요.

요하네스버그하면 무엇이 먼저 떠오르십니까? 2010 남아공 월드컵?
외계인 집단 수용소 문제를 다룬 리얼 SF영화 ‘디스트릭트9’ 아니면 만델라?

 
요하네스버그 북서쪽에 위치한 Diepsloot.
이 지역에 사는 사람들의 헤어스타일은 어떨까요? 이발소나 미용실 숫자는?
어떤 분들은 바쁜 세상에 별 것을 다 알려고 한다고 고개를 설레설레 흔드는 사람도 있을 것 같습니다.

 
버추얼투어리스트닷컴이라는 사이트가 있습니다. 대표적인 위키노믹스(위키백과사전처럼 대중의 지혜로 만드는) 사례로 자주 거론되지요. 이 사이트에 들어 가보면 세계 2만 7천여 개가 넘는 관광지에 대한 148만 개의 여행 정보와 290만 장의 사진을 만날 수 있습니다. 회원들 끼리 여행정보에 대한 모든 것을 나누고 공유하는 사이트입니다.


예를 들어 ‘지역 관습’과 ‘바가지 씌우는 곳’에 대한 세세한 정보까지 나와 있습니다.
여행지 정보는 최근 방문한 사람들의 이야기로 계속 업그레이드되고 있지요.
버추얼투어리스트닷컴을 예로 든 것은 한 나라를 방문하기 전에
다양한 정보를 만나볼 필요가 있습니다. 해당 국가나 정부부처에서 제공하는 정보는 제한적이며 사실적이지 않고
미화되어 있습니다. 한국에 와서 광화문 광장과 경북궁만 본다고
한국 문화를 이해할 수 없는 것처럼.

 
외국의 한 공공건축가가 요하네스버그의 한 지역을 중심으로
머리 깍아 주는(헤어 살롱) 곳과 지역에 거주하는 사람들의 헤어스타일이 담긴
책자가 인상적인 이유입니다. 요하네스버그를 그대로 알려주는 작은 지표이자 문화이니까요








요하네스버그 북서쪽에 위치한 Diepsloot 지역
이 지역의 머리스타일에 대한 모든 것이 담겨 있는 책자입니다.
외국인 뿐만 아니라, 지역 주민에게도 도움이 되겠지요.







반가워요.^^ 머리 스타일이 멋지십니다.






이 지역의 헤어살롱(머리 깍아 주는 가게) 현황 사진이 다 담겨있습니다.






헤어 살롱에는 고객들이 머리스타일을 선정할 수 있도록
가게 입구에 다양한 머리모양 사진을 전시해 놓고 있네요.^^






오늘은 손님이 별로 없네.....





헤어살롱마다 다양한 간판이





거리 헤어살롱^^







주인장도 한 장 찰칵






이 책에는 헤어살롱 현황과 사진 뿐만 아니라. 요하네스버그를 쉽게 이해 할 수 있는

지표가 담기 다이어그램도 수록되어 있습니다.
인구의 37%가 실직상태...... 이곳 헤어살롱의 평균 머리 손질 비용은 4달러

작지만 사실적이고 다양한 정보들이 많아질 필요가 있습니다.
우리 동네 미장원이나 이발소 현황은? 평균 가격은? 오로지 단골만^^


* 이상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헤어숍 통신원이 전해드렸습니다.^^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지구촌 많은 사람들이 텔레비전, 신문, 라디오, 인터넷, 휴대폰에서 실시간 쏟아지는 정보들을 보고, 듣고 있습니다. 하지만 또 한편 대부분의 사람들은 산업문명이 이루어 낸 혜택을 전혀 누리지 못하고 있지요.

남아프리카공화국 요하네스버그. 몇 몇 사람들이 지혜를 모아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칠판을 만들기로 작정했습니다. 그러면 작전을 짜야지요.





모여서 지혜를 모아 냅니다.
대부분의 아프리카 나라의 지역은 정보로부터 소외되어 있지요. 정부도 마찬가지입니다.^^
어쩌면 더 좋은 일있수도 있지만...
마을 사람들이 서로 의견을 나누고 소통할 수 있는 장이 있다면 좋겠지요.






도시로 부터 멀리 떨어진 마을 뿐만 아니라
도심지역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래서 컨테이너 박스 하우스에서 생활하고 있는 사람들의 집의 문입구에
신문을 복사해서 부착하고 있지요.
오고 가는 사람들이 세상 소식을 전해 들을 수 있도록.....





무엇을 만드는 걸까요?





바로 칠판입니다.






완성.!!!!





마을의 크고 작은 소식들을 누구나 적을 수 있는 커뮤니티 칠판입니다.





아프리카 일부 국가에서는
뜻 있는 사람들이 다양한 정보를 전하는 칠판을 만들어 1인 언론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칠판

Let's Talk!

온라인이 아니라 오프라인의 트위터입니다!!!

* 기획: 캔디 창

 




*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