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를 분리배출 할 때 어디에 버려야 할지 헷갈려서 머뭇거리신 적 없으신가요? 저는 특히 플라스틱을 버릴 때 재활용이 되는지 아닌지 헷갈리는 경우가 많은데요, 소소하지만 헷갈리는 분리배출 방법을 인포그래픽으로 간단히 표현해봤습니다.




1. 스프링 노트

안 쓰는 스프링 노트들을 모아 버리려고 내놓다가 스프링을 분리해야 하는지 궁금해져 분리배출 방법을 찾아봤습니다. 스프링뿐만 아니라 코팅된 종이도 재활용 불가품목이라 따로 버려야 한다고 합니다. 이외의 불가품목에는 팩스 용지, 사용한 휴지, 방수 용지, 사진, 일회용 기저귀가 있습니다. 종이라고 다 재활용이 되는 것은 아니니 버릴 때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2. 병 음료수

유리병으로 된 음료수는 다 먹은 뒤 깨끗이 씻어 뚜껑과 분리해서 버려야 합니다. 깨진 유리는 재활용할 수 없으니 종이에 싸서 일반 쓰레기로 버리면 됩니다. 종이로 싸는 이유는 종량제 봉투가 찢어지는 걸 방지하기 위함이라고 하네요. 이가 빠진 밥그릇은 신문지에 싸서 내놓곤 했는데, 도자기류는 재활용 불가품목이라고 합니다. 앞으로는 일반쓰레기에 버려야겠네요.




3. 봉지 과자

과자봉지 뒷면에는 '비닐류`라고 표시된 재활용 마크가 있습니다. 과자봉지는 안에 내용물을 깨끗이 씻어야만 재활용 할 수 있는데요, 내용물이 묻은 채로 버리면 일반 쓰레기로 분류돼 버립니다. 비슷한 것으로는 라면 봉지가 있습니다. 라면은 스프 봉지도 깨끗이 씻으면 재활용할 수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비닐류는 썩는 시간이 무려 100년이나 되기 때문에 일반쓰레기로 버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4. 일회용 테이크아웃컵

일회용 테이크아웃 컵이 일상생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아졌습니다. 문제는 이렇게 한번 쓰고 버려지는 일회용 테이크아웃 컵이 연간 135억 개라고 합니다. 어마어마한 수치인데요, 많은 양이 버려지는 만큼 분리배출도 확실히 해야겠습니다. 빨대와 뚜껑, 컵홀더, 종이컵을 분리해서 버리는 게 중요합니다. 안에 내용물이 남지 않도록 깨끗이 씻는 것도 중요하고요.




5. 치킨

음식물 쓰레기도 헷갈릴 때가 많은데요, 닭 뼈도 그 중 하나가 아닐까 합니다. 치킨은 음식이니까 뼈까지 음식물 쓰레기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의외로 많습니다. 닭 뼈는 음식물 쓰레기로 분류되지 않고 일반 쓰레기로 분류된다고 합니다. 조개 껍데기나 달걀 껍질, 생선 가시도 음식물 쓰레기가 아니니 따로 분리해서 버려야 합니다.


분리수거에 대한 자료를 찾다가 느낀 점은 무심코 버리면 재활용되지 못하는 물건이 많다는 사실입니다. 과자 봉지나 일회용 종이컵은 그냥 버리면 일반 쓰레기지만 깨끗이 씻어서 분리해서 버리면 재활용이 가능한 것들입니다. 꼼꼼히 분리배출해야되는 이유가 바로 이 때문이 아닐까 합니다. 완벽히 분리수거하는 게 쉽진 않겠지만 할 수 있는 작은 것부터 하나씩 실천해나가야겠습니다. :-)



출처 : 종로구청



by 펭귄 발자국




Posted by slowalk

누구나 한번쯤은 가슴 아픈 사랑을 해본 적 있겠죠?

 

 

 

뜨거운 사랑을 하고, 뜨거운 이별을 겪고, 이별의 아픔을 견뎌내는 일은 너무나 힘이 듭니다. 헤어진 연인에게 다시 연락하고 싶고, 혹시나 연락하면 돌아오진 않을까 싶은 마음에 핸드폰을 만지작 만지작... 이렇게 관계를 정리하는 일은 어렵지만 반대로 그 사람에게 전화를 걸어 실수를 범하는 일은 너무도 쉬운 일이죠.

 

 

 

그래서 종종 주변 친구들에게 연락을 못하게 해달라 부탁을 하는 사람들을 보곤하지만 그 사람들이 두 눈을 부릅뜨고 24시간 당사자의 주변을 맴돌 수 없기에 통화 버튼에 손이 가는 순간을 모두 막을 순 없습니다. 그런데 최근 헤어진 연인에게 연락을 못하게 만드는 어플이 소개되었더군요.

 

 

 

 

 

 

어플의 이름은 Ex.lover blocker

 

 

 

 

 

 

 

사용방법은... 우선 주변 친구들끼리 어플을 설치하고 서로의 번호를 입력해 친구 설정을 해둡니다. 그러다 어느 순간 이별을 힘겨워하는 친구가 헤어진 연인에게 전화를 거려 할 때, 어플은 통화의 연결을 막고 미리 등록되어있는 주변의 친구들에게 인생 최대의 실수를 하려고 하는 친구를 막아달라는 요청의 알림을 보냅니다. 알림을 받은 친구들은 이별한 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그 순간을 막고, 위로의 말을 전하려 합니다. 그런데 만약 친구들의 전화를 무시하고 또다시 헤어진 연인에게 연락을 취하려 한다면 그는 헤어진 연인에게 연락하는 비겁하고 나약한 존재라는 글이 그의 페이스 북에 포스팅되게 됩니다.

 

 

 

 

이 어플은 브라질, Guaraná Antarctica라는 음료수 브랜드에서 개발한 어플입니다. 브라질 음료 업계에서 상위 2번째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주 소비자들이 10대 청소년과 20대이기에 브랜드 프로모션으로 개발된 어플과 영상입니다. 어플의 주요 타겟층이 가슴아픈 이별을 겪은 청소년들이라 안타깝지만 재미있는 어플이기에 웃어야 할지 울어야 할지... 

 

 

 

혹시 주변에 이별을 힘들어하는 친구가 있다면 Ex.lover blocker 어플을 추천해보는건 어떨까요?

 

 

 

 

by 토끼발자국

 

 

 

 

Posted by slowalk

먹을 수 있는 컵! 들어보셨나요? 




지난 6월 26일 뉴욕, 부르클린의 고와너스 스튜디오는 2번째 Jell-O 공모전을 개최하였습니다. 이 공모전은 아티스트, 디자이너, 요리사, 그리고 젤라틴을 사용해서 새로운 것을 만들어 낼 수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데요. 이 공모전에서수상한 세계챔피언 작품이 바로 젤리로 먹을 수 있는 친환경 컵이랍니다.




먼저 눈으로 확인해보시죠!






 

 


자 시원한 음료수 짠~!



여기까지는 그다지 달라 보이지 않습니다.

레몬, 진저, 로즈마리 맛의 먹음직 스러운 음료수군요!



자 맛을 볼까요?



아 시원해~!



깨물어서 먹을 수 있는 젤리컵!! 바로 이것이 다르군요~



젤리컵은 새로운 경험을 제공합니다.

새로운 감촉으로 컵을 쥐면서 새로운 맛과 향도 있지요. 맛있는 음료수와 함께 젤리를 먹으면 그 풍미가 두배!


그러나 젤리컵이 정말 놀라운 지점은 컵을 처리하는 방법을 새롭게 제시한다는 점입니다.

이 젤리컵은 전부 우뭇가사리로 만들어졌습니다. 그 음료수와 어울리는 향신료를 첨가해서 만들어지지요.

먹다가 남은 컵은 그냥 풀밭으로 던지시면 됩니다. 우뭇가사리는 해초의 한 종류이기 때문에 다른 식물이 성장하는데 좋은 거름이 될 수 있거든요.


식물의 성장을 위해서 다 먹지 마세요 양보하세요!


디자이너: The Way We See The World

출처: Yanko Design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