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원고갈'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11.25 11월 26일, 아무 것도 사지 않는 날 (2)
  2. 2010.04.20 2010년 우리가 주목해야 할 그린 카 (Green Car) (2)

얼마전 포스팅됬던 buy nothing day(<-클릭!)를 기억하시나요?  못보셨다면 빨리보시고 오세요!

이번주 토요일이 11월 26일! 드디어 그날이 왔습니다. 

슬로우워크에서는 자율적 참여의 <Buy nothing Save something : Buy nothing day> 캠페인을 진행합니다.

 



이 날은 스스로 캠페인에 참여, 생산에서 소비까지 발생하는 모든 환경오염과 자원고갈, 노동문제, 불공정 거래 등 많은 물질 문명의 문제를 생각해보는 날로, 캠페인은 일년에 하루이지만 스스로 평생 참여할 수 있는 캠패인입니다. 보다 지속적인 자기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고, 나도 모르는 사이에 작지만 많은 것들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지 않을까요?


그럼 다 함께 한번 참여해볼까요? 캠페인 참여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Buy nothig day - break card>

 아이폰용 이미지를 아래 그림에서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클릭해 저장해 사용하시면 됩니다. 아이폰 배경화면에 딱 맞는 320*480 사이즈로 만들어졌답니다. 초록배경과 흰색배경 중 마음에 드는 것으로 선택! 나 자신도 참가 하고 친구에게 추천!

 

아름답게 참여한 모습을 보내주세요 트위터 @slowalk_ 로  아름다운 모습을 보내주세요.

모두가 볼수있게 만들어드릴게요!! 참여하세요!!!!






이렇게 아름다운 인증을 보내주세요! 

 

 

2 <Buy nothig day - sticker>

 26일 신용카드에게 휴식을주는 <Buy nothig day - sticker>입니다.

스티커를 신용카드 뒷면에 슬적 붙여 나도 모르게 카드를 사용할때 결제가 안되는 깜찍한 스티커 입니다.

친구들도 재미나게 반 강제로 참여 시킬수 잇겠죠? 몰래 카드에 붙여 보는겁니다.

깜직한 스티커죠?!!

 


이 두 가지 참여 방법으로 11월 26일 Buy nothing day에 많은 사람들이 즐겁게 참여할 수 있고, 눈에 보이지 않는 긍정적인 영향력이 퍼져나가지 않을까요?


모두가 행복해 질수있는 하루 Buy nothing day를 위해서 다들 참여해주세요! 

by 반달곰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언제 어디서나 우리에게 빠른 발이 되어주는 편리한 자동차,
하지만 그 편리성 뒤에는 환경오염자원고갈이라는 큰 문제점이 도사리고 있지요.
지구를 생각한다면 자전거를 타고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가장 좋겠지만,
현실적으로 자동차가 이 세상에서 사라질 수는 없겠지요.

이러한 문제를 각성하고자 전 세계적으로 친환경 차량 개발에 노력을 기울이며
지구에게 미안한 마음을 담은 ‘그린 카(Green Car)’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는데요,
환경문화 블로그 트리허거(treehugger.com)의 ‘Best of Green 2010’에서 선정한
2010년 주목해야할 녹색 자동차들을 소개해 보려 합니다.






1. 포드의 퓨전 하이브리드 (Ford Fusion Hybrid)






2010년 미국 시장에서 각광받는 자동차 7선에 꼽힌 포드 퓨전 하이브리드(Ford Fusion Hybrid)
전 세계적으로 하이브리드 차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요.
포드 퓨전 하이브리드는 하이브리드 자동차 중에서도 뛰어난 연료의 경제성을 자랑한다고 하네요.
환경보호단체(The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에 의하면
포드 퓨전 하이브리드는 도심에서 1갤런으로 41마일을 갈 수 있고, 고속도로에선 36마일,
고속도로와 결합된 도로에선 39마일을 달릴 수 있다고 평가하고 있는데요,
이는 동급의 도요타 캠리 하이브리드(Camry Hybrid)보다 훨씬 뛰어나다고 하지요.

퓨전 하이브리드의 힘은 156마력. 4기통 가솔린엔진을 갖고 있으며,
이와 함께 전기 모터가 쓰이는데, 배터리 충전 등 가솔린엔진과 전기모터의
장치 변환이 잘 된다고 소개하고 있습니다.






계기판도 녹색 나뭇잎을 그래픽으로 처리 아날로그와 디지털의 조화를 꾀했습니다.
계기판, 엠블렘 등의 디자인에 녹색 나뭇잎 그래픽을 활용하여
친환경 차량임을 상징적으로 보여주고 있지요.
 






2. 곧 다가올 기대되는 전기 차, 닛산 리프 (Nissan LEAF)






닛산(Nissan)’이 공개한 배출 가스 제로의 전기자동차 ‘리프(LEAF)'입니다.
순수함과 녹색을 의미하는 이름의 리프는 완전한 전기 구동 자동차로,
하이브리드와는 조금 다르게 가솔린 등 화석 연료를 한 방울도 쓰지 않고
100% 리튬-이온 배터리와 전기 모터로 움직이기 때문에 배출가스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기존의 순수한 전기차의 가장 큰 문제점은 바로 주행거리를 제한하는 배터리였는데요,
닛산 엔지니어들은 단 한번의 충전으로 100마일(160km)을 달릴 수 있는 최신 배터리를
개발했다고 하네요. 장거리 여행은 여전히 힘들겠지만 대부분 사람들의 출퇴근에는
충분한 주행거리를 보장해주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타임지의 ‘2009년 최고의 발명품 베스트 50(Time’s 50 Best Inventions of 2009)’에
선정된 리프는 올해 말에 일본, 유럽, 미국 등에서 런칭할 예정이라고 하네요.
전 세계 자동차 시장을 목표로 대량 생산된 최초의 전기 자동차, 리프의 등장이
운전자들에게 탄소 소비에서 친환경으로 의식을 전환할 계기를 제공하길 기대해봅니다.







3.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보레 볼트 (Chevrolet Volt)





트랜스 포머2에 등장해 관심을 받았던 GM의 시보레 볼트(Chevrolet Volt)입니다.

차세대 전기차의 양산형모델로 전기배터리와 가솔린엔진을 얹은 구조는
일반 하이브리드카와 같지만, 가솔린엔진이 차량의 구동에 사용되는 것이 아닌
배터리의 보조동력역할 한다는 점에서 일반 하이브리드 차량과 다른 특징이 있지요.





리튬이온 배터리팩을 동력으로 하는 150마력 전기모터로 도심 기준 40마일(64km)를 주행할 수 있으며,
배터리의 동력이 떨어지면 71마력의 가솔린/E85 겸용 엔진 발전기가
동력을 공급함과 동시에 배터리팩을 충전시켜 기존 전기차가 가지고 있는
운행거리 제한문제에서 어느 정도 벗어날 수 있다고 하네요~
볼트의 판매 시기는 2010년 전후가 될 전망이라고 합니다.








4. 폭스바겐의 컨셉 카(Concept Car) 1-Litre







고유가시대에 적합한 차량, 독일 폭스바겐이 개발한 컨셉 카 1리터(1-Litre) 자동차입니다.
1L자동차는 1리터에 100km를 갈 수 있는 엄청난 저연비를 자랑하는데요,
자동차 차체의 총 중량이 290kg밖에 되지 않기 때문에 이러한 것이 가능한 것이지요.
연료 가격이 상승하고 있는 요즘, 꼭 필요한 차가 아닐까 싶네요.
이 차는 페인트 무게까지 줄이기 위해 탄소 섬유 피막으로 외장 처리를 하고,
프레임은 마그네숨 소재로, 브레이크는 알루미늄, 그리고 휠은 탄소섬유로 만들었습니다.






탑승인원은 2명, 탱크 용량은 약 7리터로 가득 채우면 644km를 주행할 수 있다고 하네요.
가벼운 차체를 고려하여 안정성에 심혈을 기울였다고는 하지만,
연비와 안전을 생각하여 고속주행은 피해야할 것 같습니다.^^





인류의 가장 편리한 발명품이지만 지구를 생각한다면, 사라져야 마땅할지도 모르는 자동차.
앞에서도 강조하였듯 가급적이면 자가용 이용을 줄이고, 자전거나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대안이 있지만, 자동차를 전혀 사용하지 않을 수는 없겠지요.
친환경 자동차 개발은 아직 많은 문제점에 부딪히며 시행착오를 겪고 있는 과정이지만,
그래도 이러한 여러 가지 시도와 노력이 있어 우리의 미래는 밝은 것 같습니다.



출처 : treehugger.com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