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에는 올림픽 개최도시로 선정되지 못한 덕분에 훌륭한 공원을 갖게 된 도시 파리에 대해 이야기했는데요, 오늘은 파리를 이기고 2012년 올림픽 개최도시로 선정된 도시 런던의 이야기를 알려드립니다.

 

 

 

 

유튜브가 아니라 '뷰튜브 view-tube'라는 이름의 라임컬러의 이 2층 건물은, 선적용 컨테이너를 재활용해 만들어진 카페입니다. 언덕 위에 자리잡고 있어서 2012년 런던 올림픽 현장의 공사현장을 내려다볼 수 있다고 하네요.

 

카페일뿐만 아니라 그 자체가 사회적기업으로서, 갤러리와 지역공동체를 위한 교육센터 등의 기능도 겸하고 있어서, 런던 야생생물 기금 (London Wildlife) 등이 어린이들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런 활동들 덕분에 영국 최고의 신인(?) 사회적기업에게 주는 상을 받기도 했고요.

 

 

 

 

Urban Space Management가 만든 이 카페는 중국에서 온 중고 선적용 컨테이너를 3개월 동안 청소하고 내외부를 수리한 뒤 지금 자리잡은 공간으로 옮겨와 이틀 간의 조립과정을 거쳐 완성되었는데요, 내외부 구조는 완전히 재활용되어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1층 카페에서 판매하고 있는 음식물들은 인근지역에서 생산된 식재료로 만들어집니다.
2층에서는 커다란 창을 통해 올림픽 경기장이 지어지고 있는 현장을 내려다볼 수 있다고 하네요.
길게 줄지어 있는 갤러리 컨테이너에서는 예술가들과 지역 주민들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언제부터인가 일종의 유행처럼 많은 건물들이 컨테이너를 이용해 만들어집니다. 하지만 컨테이너를 이용해 만들어졌다고 해서 무조건 친환경적인 건물인 것은 아니라고 하는데요, 폐기된 중고 컨테이너를 재활용해 만들어진 것이 아니라 새 컨테이너를 구입해서 만들어지는 경우도 종종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말그대로 무늬만 친환경/재활용 디자인인 것이죠. 하지만 뷰튜브의 경우 지속적으로 컨테이너 재활용 건물을 만들어온의 작업이라고 하니, Urban Space Management Container City믿을 수 있는 재활용 디자인이라 볼 수 있겠네요.

 

최소한 런던 올림픽이 끝나고 난 뒤인 2013년까지는 계속 이 자리에 있을 예정이라고 하는데요,
2013년이 되기 전 런던 여행을 계획 중인 분들이 있으시다면 한 번 이 곳에 들러보시길 바랍니다 :-)

 

 

by 살쾡이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멋진 건물을 지으려면 비용도 많이 들고 설계도 복잡할 것 같다구요~? 꼭 그렇지만은 않습니다.

오늘은 수송용 컨테이너를 활용해서 만든 친환경 건물들을 소개해드리려 하는데요,

우리가 기대하는 것 이상으로 멋지고 실용적입니다^^

 

 

 

 

수송용 컨테이너를 포개어 만든, 프랑스의 훌륭한 녹색 지붕 주택입니다.
외관 뿐 아니라 내부의 인테리어까지, 컨테이너 박스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완성도가 있습니다.

그네도 달려있네요^^

 

 

 

 

 

다음은 단기간에 조립이 가능한, 아일랜드의 컨테이너 오피스 빌딩입니다.
버려지는 32개의 컨테이너 박스를 재활용하여 뚝딱뚝딱 튼튼한 건물을 지었습니다.(영상참고)

 

 


 

 

 

 

미래의 주택에 대해 대안을 제시하는, 맨하탄의 조립식 컨테이너 주택도 있습니다.
컨테이너의 장점을 활용하여 모듈화시킨 주택으로,

작고 귀여운 형태부터 크고 고급스러운 형태까지 활용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컨테이너 박스로 만든 예술가의 방입니다. 저렴한 비용으로 전원 속에 파묻혀
작업에 집중할 수 있는 멋진 공간을 만든 좋은 예가 될 것 같습니다. 

 

 

 

 

 


분양 세일을 하는 컨테이너 센터~! 흥미롭고, 일시적이며 기능적인 이 건물은
도시 경관 뿐 아니라 산업적으로도 활기를 불어넣는 촉매가 된다고 합니다.

 

 

 

 


컨테이너 박스의 전면을 유리로 만들면, 보다 재미있는 상황 연출이 가능합니다.^^
이 투명 컨테이너 부스는 올림픽이 진행되는 짧은 기간 동안 설치되었는데요,
각 두 개의 부스에 두 명의 배우가 생활하며, 그들의 라이프 스타일 비교를 통해
에너지 절약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방식의 도구로 컨테이너를 활용하였습니다.

 

 

 

 

 


컨테이너로 재활용된게 믿기지 않는 상큼한 새상의 카페도 있구요.

 

 

 

 

100개의 컨테이너 박스로 모듈화되어 만들어질 학생 기숙사 건물도 있습니다.

 

 

 

 


알록달록 컬러풀한 컨테이너 박스를 더하여 만든 진료소와 공공도서관 건물은 어떠신가요~?

 

 

 

 

 


컨테이너 재활용 건축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연구가 뒷받침 된다면,
이러한 컨테이너 하우스가 빈곤과 갑작스런 자연재해로 살 곳을 잃어 고생하는 많은 사람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전해주는 대안 주택이 될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해봅니다.^^

Posted by slowalk






우아한 빛을 발하는 벽돌 집. 무엇으로 만들어진지 아시나요?

바로 폐기되는 화강암을 재활용한 벽돌로 만들어진 자연 친화적 집입니다.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 선보인 이 벽돌집은, 'John Pawson'이 디자인하고
이탈리아의 주요 석재 가공업체인 'Gabriele Salvatori'가 후원하여 함께 하였습니다.
이 두 파트너는 폐기되는 돌을 이용하여, 수백만 유로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혁신적이고 지속 가능한 석재 기술을 고안해낸 것이지요.







이 새로운 에코스톤은 쓸모없이 버려진 화강암 99%와 단 1%의 천연 합성수지
이용하여 만들어졌다고 하네요^^







재활용된 돌이라고는 믿겨지지 않게 한 조각, 한 조각 세심하게 디자인 되어
안과 밖, 벽돌의 표면과 틈 사이로 아름다운 빛의 향연을 보여줍니다.









 

소박하고 단순한 미를 지닌 교회로부터 영감을 받아 디자인된 이 벽돌집은,
천장에 십자가 모양의 빛을 통해 영적인 공간에 대한 감정을 이끌어내며,
명상의 기회 를제공하기도 하지요.


벽돌 하나 하나, 빛을 발하며 수많은 사람들에게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는 영감을 던져주는 것 같습니다.^^






이미지출처 : inhabitat.com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slowalk








그동안 우리는 페트병이나 빈 병을 재활용하여 만든 집들을 종종 보았지요.

이러한 것들은 환경을 생각하는 좋은 의미와 함께 기능적으로도 훌륭한 집짓기 재료이지만,
버려지는 것들을 재사용하여 만들었기 때문에 외관상으로는 조금 투박해 보일지도 모릅니다.
물론 그러한 것이 친환경 건축의 매력이기도 하지요^^


하지만 오늘은 기존의 것들과는 조금 다른 외관을 뽐내는 친환경 건물을 소개해보려 합니다~











매끄럽고 세련된 디자인의 외관을 뽐내는 이 건축물이 친환경 건축으로 보이시나요?

이 건물은 '2010 타이베이 국제 엑스포'를 위하여 만들어진 'EcoARK'라는 전시관입니다.










"세계 초경량, 이동 가능한, 호흡할 수 있는 친환경"을 모토로 하는 건축물인 'EcoARK'의 벽은 
전부 플라스틱병들로 구성되었고, 지진과 허리케인에도 견딜 수 있을 정도로 단단한 구조로 시공되었습니다.
바로 'POLLI-Bricks'라는 벽돌 구조를 활용했기 때문이죠~












130M의 긴 구조물인 'EcoARK'는 150만 개의 플라스틱병을 이용한 POLLI-Brick 구조로 이루어졌는데요,
POLLI-Brick은 재활용 페트병으로 만들어져 그 형태가 공기의 조절을 가능하게 하고,
이에 따라 단열방음이 되며, 수동형 냉방, 자연 환기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지붕, 천창, 투명한 벽, 수직 조경대, 커튼월 등의 기능으로 사용될 수 있는 기능적인 벽돌 구조로,
적은 양의 실리콘만을 가지고 접착이 가능해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특히 LED 조명과도 통합적으로 결합되어 빛을 발할 수 있다고 합니다. 멋지지 않나요~?


'EcoARK'는 지진과 허리케인에도 견딜 수 있을 만큼 견고하게 완성되었지만,

해체와 재조립 또한 어렵지 않다고 하네요. 도시의 거대한 레고 작품 같습니다.

담긴 의미와 기능 뿐 아니라 디자인까지 아름다운 친환경 건축물!

우리나라 도시에서도 많이 만나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출처 : inhabitat.com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