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여행을 생각하면 눈이 시리게 새하얀 설원이 떠오르지요.
이렇게 새하얀 눈이 덮힌 스위스 알프스 산맥 해발 18,00미터에
'자연에 해가 되지 않는 머무름'을 컨셉으로한 에코리조트 '화이트포드(Whitepod)'가 있습니다.

 

지난 2005년, 세계 지속가능한 관광을 위한 상(World Prize for Sustainable Tourism)을
받기도 한 이 리조트는 호텔도, 전통적인 텐트도 아닌 친환경 숙식 공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돔 형태의 구조로 이루어진 공간에 자연 마감재를 이용하여 공간을 설계하여
캔버스로 덮개를 씌운 구조물로, 겨울에는 알프스의 눈과 같은 흰색 천을,
여름에는 녹색 천을 씌워 외관상 자연과 최대한 어우러질 수 있게 한다고 하네요^^

 

화이트포드 리조트는 머문 자리에 어떠한 흔적도 남기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원형 그대로 이동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고, 재생 에너지를 활용할 수 있는 친환경 구조이며,

운영 수익금의 일부는 알프스 환경 보호 기금에 기부됩니다.

 

 

 

 

 

 

투숙객들 또한 제한된 양의 전기와 물, 재생 가능한 에너지를 사용한다고 하니,
그 곳에 머무르며 다시금 자연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겠지요^^

 

 

 

 

 

 

 

바로 근처에서 스키, 스노보드, 개썰매타기 등 자연을 활용한
겨울 레저 활동을 즐길 수 있으며, 이러한 활동들은 여름에도 즐길 수 있다고 합니다.

 

 

 

 

 

 

 

 

 

이 신개념 에코 리조트는 태고의 신비를 간직한 자연을 해치지 않으면서,
자연과 사람이 서로 존중하며 윈윈(win-win)할 수 있는 것을 보여주는 바람직한 예시가 아닐까 싶습니다.

 

스위스 알프스까지는 아니어도, 이번 겨울엔 자연을 훼손시키는 관광이 아닌
자연과 더불어 자연에 흠뻑 빠져 지낼 수 있는 겨울 여행 한번 계획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Posted by slowalk







1박2일의 멤버들이 3개의 팀으로 흩어져, 테마를 정해 여행을 시작합니다. 그 중 김C, 이수근, MC몽은 지역경제를 살리는 공정여행이란 테마로 여행을 떠납니다. 토요시장을 방문해 그 지역의 특산물, 한우도 맛보고, 즉석 콘서트를 벌이며, 보성 녹차밭을 들러 녹차송을 제작하기까지... 훈훈한 감동 그 자체였습니다.




텔레비전으로 방영되고 시간은 조금 흘렀지만, 오늘은 그 공정여행에 대해 이야기해 보려고 합니다. 요즘, 곧 다가올 여름휴가로 특별한 여행을 계획하시는 분들이 많으실 테니깐. 혹시 여러 여행사에서 내놓는, 위의 사진같은 곳으로 떠나는 무수히 많은 바캉스 패키지 프로그램을 두고, 어디로 여행을 떠나야 하나 고민 중이신가요??? 하지만 이제 곧, 그 생각이 바뀌실 겁니다!!!!


공정여행. 이것은 윤리적 여행, 책임여행, 지속 가능한 여행, 대안여행이라고도 부릅니다. 최근 심심치 않게 책이나 텔레비젼을 통해 들려나오고 있기에 여러분들에게 낯선 단어는 아닐 거란 생각이 듭니다. 그럼 이런 여행들이 자꾸 화두가 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그만큼 기존의 여행에서 문제되는 점이 많다는 것 아닐까요?



퇴폐관광, 과도한 쇼핑관광, 환경파괴관광, 볼거리 위주의 관광, 심지어 매춘관광까지. 또 여행객들은 여행중에 많은 돈을 소비하지만, 그 돈은 결코, 서비스를 위해 열심히 일한 현지 주민들에게 제대로 돌아가지 않고 있습니다. 그러니 전세계의 관광객들이 럭셔리한 시설로 가득한 발리, 몰디브 등 세계적인 휴양지에 엄청난 돈을 쓰고 오는데도 불구하고, 그 곳 현지인들은 여전히 가난하게 사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는 것이죠. 여행객이 쓰는 돈 중 70~85%는 외국인 소유의 호텔이나 관광 회사들에 의해 해외로 빠져나갑니다. 즉, 현지인들에게는 고작 1~2%만 돌아가구요. 여행지역 주민들의 현실에 걸맞지 않는 호화로운 여행, 동물의 학대를 야기하는 동물관광상품들,,, 우리는 단지 쉬고, 즐기는 여행이었지만 우리 자신도 모르게, 엄청난 문제를 일으키고 돌아온 것 같습니다. 기존의 여행이 이런 많은 문제점을 가지고 있기에, 공정여행에 대한 목소리가 나날이 높아지나 봅니다.




여행은 일상을 벗어나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경험을 하거나, 아름다운 자연을 즐기며, 자신을 찾아보는 시간입니다. 하지만 그 여행이 환경이나 다른 누군가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끼친다면 그건 진정한 여행이 아닐테지요. 따라서 공정여행은 진정한 여행을 위해 제안된 새로운 여행방식입니다!!!! 




여행하는 지역의 삶과 문화를 존중하며, 여행에서 쓴 돈이 지역의 삶에 보탬이 되고 그곳의 자연을 지켜주는 여행.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시키는 여행. 그럼 지금부터, 여러분의 2010년 여름, 멋~지고, 착~ 한 여름휴가를 위한 공정여행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공정여행정보가 한~ 가득! 국내 공정여행 단체, 여행사 및 사회적 기업 링크!!!
이매진피스 -  평화여행, 평화행동, 평화교육, 평화놀이터를 열어가며 사람, 관계 속에서 평화의 그물망을 만드는 네트워크.
공정여행 국제민주연대 - 인간의 권리와 평화를 위해 활동하는 단체, 공정여행은 그 활동의 일환.
트래블러스맵 (여행협동조합) - 지속가능한 여행을 기획하는 예비 사회적 기업.
착한여행(아시안 브릿지) - 지속가능한 여행을 통해 사람과 자연을 소중히 여기는 여행사.
공감만세 - 공정함에 감동한 사람들이 만드는 세상이라는 대학생 자발적 모임으로, 사회적 기업 준비중.





공정여행에서 꼭 지켜야할 사항들!!!

- 지역 경제에 도움이 되도록 현지민이 운영하는 식당이나 숙소, 체험프로그램을 적극 이용하세요.
- 지역에서 생산된 상품을 우선 구매하고 지역농산물로 만들어진 먹거리를 드세요.
- 지역민과 거래할 때는 그들을 존중하면서 공정하게, 이왕이면 재래시장이나 공정무역판매처를 이용하세요.
- 지역의 전통음식이나 전통문화를 적극적으로 만나세요.
- 현지인의 인권을 존중하세요. 사진을 찍을 때는 허락을 구하고, 서비스에는 정당한 임금을 지불합니다. 아동착취나 성매매는 절대 하지 않습니다. 여행지에서는 위화감을 조성하는 고가의 물건사용을 자제합니다.
- 동물권을 존중하는 여행자가 됩시다. 동물을 학대하는 쇼를 관람하지 않고, 야생동물로 만들어진 상품을 구매하지 않습니다.
- 여행지의 문화유산이나 농작물을 절대로 훼손하지 않습니다.
- 탄소배출을 최소화하는 여행을 하세요.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도보 및 자전거 등 친환경적인 여행을 합니다.
- 일회용품 사용을 최소화하기 위해 물컵, 수저, 손수건, 도시락통, 친환경 비누를 이용합니다.
   (트래블러스맵이 제안하는 공정여행 가이드라인)



마지막으로, 국내로 떠나는 공정여행!!!
1. 시골마을에서 한국의 전통문화와 자연, 여유로운 일상을 즐겨보세요. 각 지역별로 다양한 테마마을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2. 걷기여행도 좋겠네요.(제주올레길, 지리산 둘레길, 강화나들길, 군산 구불길, 목포 갓바위길)
3. 그리고, 지역의 특색을 살린 지역축제를 방문하는 여행.
4. 대중교통을 이용한 여행.



(사진출처_ 트레블러스 맵,양평원조 외갓집 체험마을)


좀 더 자세한 정보를 위해서!!!

국내 농촌체험마을정보 - www.go2vil.org
국내 어촌체험마을정보 - http://www.seantour.org/Main/Main.aspx
국내 지역축제 여행정보 (문화체육관광부 홈페이지) - www.mct.go.kr




분명히 누군가는 얘기할겁니다. 내 돈과 내 시간으로, 내 여행을 떠나는데, 윤리며, 책임이며, 환경의식이란 무거운 짐들까지 지고 가야하냐고. 물론 개인의 소득, 문화적인 수준이 많이 높아졌으니 그 선택은 자유입니다. 하지만 소비 지향적이고 환경을 생각하지 않는 여행, 자신의 욕구만 추구하는 여행... 결코 진정한 여행일 수 없습니다. 이왕이면, 조금은 경제적 여유를 부려, 없는 시간을 쪼개 떠난 여행인데, 돌아오는 길, 벅찬 가슴과 환한 미소를 머금고 돌아와야하지 않을까요?



준비해보세요, 2010년 공정여행으로 떠나는 여름휴가!!! 절대 후회하지 않으실 겁니다!!!^^




 

*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