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분에 담긴 식물을 키워본 경험 다들 한 번쯤은 있을 거예요. 물은 얼마나 주어야 하는지, 기르기에 알맞은 곳은 어디인지, 그리고 꽃은 언제쯤 피우는지 무척 궁금하죠. 그런데 물도 신경 써서 준 것 같고 해도 적당히 잘 본 것 같은데 잎이 시들시들하다면? 분갈이가 필요한 때일지도 몰라요. 



식물이 자라면서 화분이 좁아지면 뿌리가 상하게 됩니다. 결국 성장이 느려지고 보기에도 좋지 않은 모양새가 되죠. 적절한 시기에 더 큰 화분으로 식물을 옮겨줘야 하는 이유입니다. 한국에서는 식물이 활발하게 자라는 시기인 4~5월이 분갈이에 적당하다고 해요. 안전하게 분갈이를 하는 방법을 7가지 단계로 알아볼까요? 그 전에 모든 단계에서 식물이 다치지 않도록 조심스럽게 다뤄야 한다는 점을 먼저 기억해주세요!





준비물은 분갈이가 필요한 식물, 그리고 식물을 옮겨 심을 새 화분, 액상 비료와 배양토입니다. 자신이 기르는 식물의 특성에 맞는 비료와 흙을 고르는 것이 중요하겠죠?


1. 식물에 비료를 뿌려줍니다.

먼저 식물 구석구석 비료를 충분히 뿌려줍니다. 분갈이 때 발생하는 쇼크를 줄일 수 있어요. 비료가 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분갈이 하루나 이틀 전이 적당합니다.



2. 옮겨 심을 화분을 배양토로 채워줍니다.

새 화분에 흙을 채워줍니다. 화분 가장자리에서 5cm 정도 아래까지 오도록 충분하게 담아주세요.



3. 물과 비료를 섞어 뿌려줍니다.

비료와 물을 1:1 비율로 섞은 뒤 흙을 채운 화분에 뿌려줍니다. 마른 흙이 없도록 흠뻑 적셔주세요.



4. 흙에 구멍을 냅니다.

식물이 들어갈 공간을 마련해줍니다. 옮겨 심을 화분에 원래의 화분과 비슷한 크기로 구멍을 내주세요.



5. 식물을 빼냅니다.

손바닥으로 식물의 아랫부분을 잡고 표토를 흘리지 않도록 신경 씁니다. 화분을 뒤집어 흙과 함께 조심스럽게 당겨주세요. 이 과정에서 너무 빨리 움직이면 뿌리가 상할 수 있으니 살살 다루어줍니다.



6. 식물을 심어줍니다.

뿌리가 다치지 않도록 조심하면서 식물을 새 화분에 심어줍니다. 빈 공간은 여분의 흙으로 채우고 모든 뿌리를 잘 덮어주세요. 그리고 3단계에서 사용한 액상비료+물을 가볍게 뿌려줍니다.



7. 그늘에 둡니다.

식물이 새로운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빛이 강하지 않은 곳에 하루나 이틀 정도 둡니다. 그 뒤엔 볕이 잘 드는 곳으로 옮겨주세요.


팁을 더 드리자면 1) 새 화분에는 식물이 더 자랄 수 있는 여유 공간을 둡시다. 식물이 쉽게 적응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어요. 2) 하루 중 분갈이에 가장 적절한 시간은 늦은 밤입니다. 해가 뜨기 전까지 식물이 피로를 해소하고 새로운 환경에 적응할 수 있기 때문이죠. 

어렵지 않죠? 올바른 분갈이는 죽어가는 식물을 살릴 수도 있다고 해요. 무엇보다도 분갈이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식물이 다치지 않는 것입니다. 따뜻한 봄을 맞아 내 책상 위의 화분에 관심을 기울여보는 건 어떨까요? 


참고: wikihow

by 도도새 발자국





Posted by slowalk

3월과 함께 꽃샘추위에게도 안녕을 고하며, 다가올 따뜻한 봄 날을 기다려봅니다.

 

다가올 4월은 공휴일 하나 없이 빡빡한 일상에 무기력해지고 지치기 쉬운 잔인한 달이기도 하지만,

지역별 각종 봄맞이 행사가 시작되는 축제의 계절이기도 하지요~!

 

움츠려들었던 지난 겨울의 흔적을 털어내고, 반복되는 일상에 활력을 불어넣어줄
봄 축제 나들이 정보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 청산도슬로우걷기축제 | 2011년 4월 8일~30일 (22일간)

 

 

 

 

 

아시아 최초의 슬로시티, 청산도에서는 "느림은 행복이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4월 한달 가까이 슬로우걷기축제가 열립니다.

 

자연의 시간에 몸을 맞춰 걷는 청산도 슬로우걷기 축제는 남해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유채와 청보리 물결이 한 폭의 그림이 되는 매년 4월 진행되며,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잠시 빠른 발걸음을 멈추고, 느린 걸음을 통해 삶의 행복을
충전해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 같습니다.^^

 

www.slowcitywando.com

 

 

 

 

 

 * 여의도 봄꽃축제-비아페스티벌 | 2011.04.08(금) ~ 2011.04.19(화)

 

 

 

 

꽃, 자연 인간 그리고 예술과의 조화를 모토로 하는 여의도 봄꽃축제~!


매년 따뜻한 봄기운이 살포시 느껴질 때면 여의도에서는 제주도가 원산지인 왕벚나무
 ,641주를 비롯하여, 진달래, 개나리, 철쭉, 조팝나무, 말발도리 등 13종 87,859주의
봄꽃이 만개해 넓게 트인 한강을 배경으로 봄의 향연이 펼쳐집니다.
지난 봄, 축제 일정을 제대로 모르고 가서 앙상한 나뭇가지만 보고 돌아와야 했었던
씁쓸한 추억이 떠오르기도 하네요.^^

 

한강여의도봄꽃축제는 단순히 벚꽃구경 뿐 아니라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데요,
네 가지 메인 프로그램 중 하나인 비아페스티벌(Various Integrative Artistic Festival)은
꽃과 같은 환경적인 요인을 능동적으로 해석한 주제의 공연물을 중심으로 한 거리예술축제
이지요. 2011년 올해의 주제는 '꽃은 소리에 흩날린다'라고 합니다.

 

 

봄꽃축제 | www.tour.ydp.go.kr/Joy/joy_festival_view.asp?idx=27&pid=03
비아페스티벌 | www.viaf.or.kr

 

 

 

 


* 논산딸기축제 | 2011.04.08(금)~2011.04.10(일)

 

 

 

 

전국 최고의 청정 딸기를 자랑하는 논산의 딸기축제도 있습니다.
이 축제는 관광객들이 딸기도 직접 수확해보고 맛보는 등, 딸기와 관련된
다양한 문화행사와 체험행사가 마련되어 있다고 하네요.

 

비타민 C가 풍부하여 봄철 피부관리, 피로회복에도 효과적일 뿐 아니라
춘곤증을 날려주고, 몸의 활기를 되찾아주는 딸기와 함께
자연을 마음껏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시간도 좋을 것 같습니다.^^

 

www.nsfestival.co.kr

 

 

 

 

그 밖의 축제

 

* 진해군항제 '꽃(Flower)-빛(Luminary)-희망(Hope)' | 2011.04.01(금)~2011.04.10(일)
www.gunhang.changwon.go.kr

 

* 전주국제영화제 | 2011.04.28(목)~2011.05.6(금)

 www.jiff.or.kr/

 

* 고양국제꽃박람회 | 2011.04.29(금)~2011.05.31(일)
www.flower.or.kr

 

* 함평나비대축제 | 2011.04.29(금)~2011.05.10(화)
www.hampyeong.jeonnam.kr

 

 

 

 

해가 갈수록 점점 길어지는 겨울과 여름 사이 어디쯤에서 점점 짧아지는 봄.
잠시 바쁜 일상을 멈추고, 자연을 느끼며 마음의 여유를 찾아보세요 :) 

 

 

 

 

by 다람쥐 발자국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