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에너지의 환경적 자원적 문제가 불거진 이 후 세상은 신재생 에너지를 외치고 있는데요. 태양열 에너지도 그 한 부분이지요. 태양열에너지는 태양열전지판을 이용해 에너지를 축척한다는것은 누구나 알고 있죠?

 

 

 


흔히들 태양열 에너지 하면 건물위에 올려져 있는 큰 태양열전지판을 떠올리곤 합니다. 하지만 잘 생각해 보면 장난감이나 휴대용 전자기기에서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는것을 알 수 있는데요, 이렇게 작은 태양열 전지판을 마이크로솔라패널(micro solar pannel)이라고 한답니다.

 

여기 그 마이크로솔라패널에 완전 빠져있는 두 청년 발명가가 있어 소개 하려고 합니다. Shawn Frayne 과 Alex Hornstein, 이 두 남정네들인데요, 태양열 에너지의 덕후인 이 두 친구들은 조명부터 USB관련 기기까지 모든것 만들어 왔다고합니다. 디자인과 제품제작까지 모든 공정을 직접하는 경험을 통해  마이크로 쏠라패널이 갖고있는  많은 문제점들을 발견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우리가 충전하기위해 사용 했던 대부분의 마이크로솔라패널들은 고장나기 쉽고 불안정하며, 비싸기까지 하다는데요, 쏠라에너지 덕후인 이 둘이 가만히 있을 순 없었겠죠? 그래서 이 둘은 이 문제를 해결하고자 해결방법을 찾자 세계 곧곧으로 여행을 떠났다고 합니다. 그 둘은 여행을 하며 최근에 나온 많은 쏠라패널을 조사했습니다. 결국 이 두명의 발명가는 쏠라패널의 조립과정중에 많은 문제점들이 생겨난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네요.

 

많은 조각들로 이루어진 패널의 몸통과 손으로 직접 하나하나 해야하는 납땜의 공정이 가격의 반을 차지하고, 쏠라패널의 15% 정도는 갈라진 틈과 불규칙한 납땜이 원인이 되어 불량품이 되기도 한다네요. 이밖에도 수년동안 패널의 가격을 내릴 수 있고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는 많은 방법들을 찾아냈다고 합니다.

 

 


 

 

이렇게 연구를 거듭하던 두 청년은 '쏠라패널제작에 필요한 공정을 자동화된 공정으로 제작하면 이런 문제를 해결할 수 있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 이 작은 쏠라판을 만드는 작은 공장만들기에 몰입하였죠.

마침내 이들의 열정은 "The Solar Pocket Factory"라는 작지만 엄청난 결과물을 만들어 냈습니다. 3D 프린터기를 닮은 이 작은 기계가 만들어내는 효과는 결코 작지 않은데요.솔라패널제작의 자동화시스템으로 기존의 유통가격을 25%나 절감 시킬 수 있을 뿐아니라 좋은 재료의 사용으로 패널의 성능도 좋아지고 수명 또한 길어진다고 합니다. 이들의 이 작은 기계의 발명으로인해 기존의 공장에서 만들던 솔라패널보다 더 많은 솔라패널들을 만들 수 있다고 하니 앞으로 우리의 가전제품 곳곳에서도 빨리 이용될 수 있겠네요.

 


 

 

이 두 발명가의 연구는 지금도 계속 되고 있는데요, 실험 모델이 아닌 상용화 할 수 있는 모델을 위해서입니다.  두 친구의 목표는 올 4월이라고 하는데요,  성공적으로 완성이 되면 이 작은 기계 하나로 15초 마다 솔라패널 한개씩 만들어 낼 수 있다고 합니다. 다시 말하자면, 이 작은 하나의 기계로 1년에 100만개의 전자제품의 솔라패널을 만들수 있다는 말이죠.  정말 엄청난 발명이 아닐 수 없네요.

 

두 청년의 덕후정신이 세상을 밝힐 에너지를 만들어내고 있죠^^ 지금 어딘가에도 쾌쾌한 연구실에서 덕후정신을 발휘하고있는 많은 연구원님들에게 힘이되는 이야기였으면 좋겠습니다. 화이팅~!

 

 

출처:  NPR Science Friday

 

 

by 고라니 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대체 에너지의 활용이 중요한 요즘, 태양열과 같은 친근한 자연 에너지가 우리 가까이에 보편화하기 쉬울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제일 활발히 개발되고 있는 것도 사실이죠. 그 중 공공시설에 적용된 태양열 에너지 활용사례가 있어 소개합니다.


첫번째, 태양열 휴대폰 충전 벤치 'Black Tree'




Black Tree는 세르비아 디자이너 Miloš Milivojevic가 태양열 휴대폰 충전 시스템을 개발한 세르비아의 태양광 에너지 개발 회사 Strawberry Energy를 위해 디자인한 벤치인데요, 사람들로 하여금 도시에서의 태양열 에너지 활용 방법을 생각하게 하려는 의도를 담았다고 합니다. 자연 에너지로 휴대폰 충전을 할 수 있다는 실용성도 있지만 대체 에너지가 우리의 생활을 바꿀 수 있다는 인식을 심어주는데 큰 역할을 한다고 해요.





Black Tree뿐만 아니라 이 같은 성격을 가진 Strawberry Tree라는 시리즈가 나와 세르비아 주요 도시 10곳에 설치되었다고 하는데요, 최근에는 광고판이 설치된 시리즈가 나와 널리 확산될 예정이라고 해요. 그리고 최초로 설치된 이 Black Tree에서는 10만 명 이상의 사용자가 수만 번 이상의 충전을 했다고 합니다. 실제로 실용성이 꽤 대단한 것 같네요^^


두번째, 태양열 가로등 'Solar Tree'




Solar Tree는 영국 디자이너 Ross Lovegrove가 디자인한 공공 가로등인데요, 낮에는 시민들에게 쉴 공간을 제공하고, 밤에는 낮동안 저장해뒀던 태양열을 이용해 빛을 발하는 겁니다. 그는 유기적인 디자인을 하기로 유명한데요, 시스템까지도 자연 친화적인 방법으로 설계해 더욱 주목할만 합니다.







실제로 영국 런던 거리에 설치되었는데요, 클래식한 런던 건물들과도 오묘한 조화를 이루는 듯 싶습니다. 이 Solar Tree의 또다른 목표는 친환경 도시를 이룬 곳에 기념의 의미로 이 '태양 나무'를 심게 하는 것이라고 해요^^


그 외로, 캐나다의 태양열로 돌아가는 자전거 전용 공공 주차대 '빅시(Bixi)'가 있습니다.




서울에도 공공 자전거 '해치 자전거'가 있어 생소하진 않은데요, 빅시는 모든 동력 방식이 태양열로 작동된다고 합니다. (1번이 태양열 판넬, 2번이 자전거 Dock, 3번이 요금 지불 기기) 친환경 운송수단인 자전거답게 그 운영방식도 제대로 친환경인 듯 싶네요^^


이처럼 신재생 에너지는 무엇인가를 태워서 거대한 기계를 돌리거나 핵분열을 하면서 전력을 얻어내는 것과는 차원이 다른, 우리의 삶과 가까운 작은 혁신의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것 같아요. 모든 세상이 자연스럽게 신재생 에너지로 돌아가고 있을 날이 머지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출처: http://www.milivojevicmilos.com, http://www.rosslovegrove.comhttp://www.skyscrapercity.com/showthread.php?t=1014201http://lapinkultasolarkitchenrestaurant.com/


by 고래 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