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슬로우워크

(242)
재미나는 일터 만들기! '슬로워크의 동호회 문화' 최근 ‘미생’이라는 드라마가 인기리에 방영 중인데요, 대한민국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경험했을 법한 고충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어 대중의 공감을 얻고 있습니다. 빡빡한 스케줄, 치열한 인간관계 무엇 하나 쉬운 것이 없는 경쟁 사회 속에서 우리들의 마음은 각박해져 갑니다.이러한 고충은 슬로워크에서도 찾아볼 수 있는데요, 지친 슬로워커들을 위해 슬로워크에서는 동호회 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분야의 활동은 슬로워커의 일상에 활력을 찾아 줍니다. 오늘은 직원들이 다채로운 문화를 공유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는 슬로워크의 ‘동호회 문화’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출발드림팀출발드림팀은 업무로 지친 심신 단련 및 친목을 목적으로 하는 종합 체육 동호회로 배드민턴, 볼링, 탁구 등 구기 종목 위주의 가벼운 운..
남겨진 가족들을 위한 특별한 선물, ‘매튜의 곰인형(Matthew Bears)’ 전쟁으로 가족을 잃는 것만큼 고통스러운 일이 또 있을까요? 특히 부모를 잃은 아이들의 상처는 우리가 감히 상상할 수 없습니다. 오늘은 전쟁으로 가족을 잃은 사람들에게 특별한 테디베어를 선물하고 있는 한 여인에 관해 이야기해 보려고 합니다. ‘매튜의 곰인형(Matthew Bears)’이라고 불리는 이 프로젝트에 대해 함께 알아볼까요?2009년 아프간 전쟁에서 아들을 잃은 ‘리사(Lisa Freeman)'는 자신의 슬픔을 극복하고, 전쟁에서 가족을 잃은 사람들을 위로하기 위해 전사한 군인들의 유니폼으로 테디베어 만드는 일을 시작했다고 합니다. 리사의 아들인 '매튜(Matthew Freeman)'는 비교적 안전한 위치에 배정받은 해군 조종사였다고 합니다. 하지만 국가의 도움이 필요해지자 위험한 전투지로 자원했..
치즈와 토핑을 내맘대로, 피자헛 인터랙티브 테이블! 피자를 주문하는 것은 일상속에서 자주 접하게 되는 경험인데요, 우리는 수많은 메뉴와 선택사항 중 무엇을 골라야 할지 고민하곤 합니다. 피자헛은 이 과정을 보다 재미있고, 편리하게 만들기 위해 디자인 그룹 'Chaotic Moon Studios'와 협업하여 인터랙티브 터치 스크린 테이블을 개발했다고 합니다.인터랙티브 터치 스크린 테이블을 통해 고객들은 종업원이 없이도 스스로 피자를 주문하고, 피자가 만들어지는 과정에 참여하게 됩니다. 피자의 사이즈와 소스, 치즈, 토핑 뿐만 아니라 다른 모든 주문 사항들을 취향에 따라 직접 고를 수 있게 해주는 인터랙티브 터치스크린 테이블! 이 놀라운 테이블이 사용되는 과정을 함께 확인해 볼까요?피자헛에 도착하면 고객들은 먼저 자리를 잡고, 피자 도우를 고르게 됩니다. 도..
생명을 구하는 분만 시뮬레이션 키트 우리나라는 출산 시 의료진의 도움을 받지 못할 일이 거의 없죠? 의료 시설이 제대로 갖춰져 있지 않은 에티오피아의 경우는 정상적인 진료를 받는 비율이 6%에 불과하며, 94%의 여성이 도움 없이 출산한다고 합니다. 에티오피아 뿐만 아니라 매년 전 세계 출산 여성 3분의 1에 해당하는 4천800만 여성이 조산기술을 갖춘 이의 도움을 받지 못한 채 출산하고 있습니다. 국제아동권리기관인 세이브더칠드런은 '사라진 산파들(Missing Midwives)'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이런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의료 기술의 비약적인 발전에도 전 세계에서 한해 임산부 약 35만여 명과 영유아 80만여 명이 출산 중 사망한다."며 저개발국 조산사 수급에 대한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있습니다.오늘 소개할 것은 이러한 안타까운 출..
호밀빵 속의 작은 우주 다른 빵에 비해 색과 향이 강하고, 섬유소도 풍부하여 건강식품으로 인식되고 있는 호밀빵은 500년 경에 영국에서 전해져 중세 시대에 유럽 전역에 퍼졌다고 합니다. 저는 고소하고 건강에 좋은 호밀빵을 애용하는 편인데요,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핀란드, 덴마크, 러시아 등의 국가에서 다양한 형태로 제조되고 있는 호밀빵. 오늘은 호밀빵에 대한 재미있는 인포그래픽을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호밀빵이 무엇으로 만들어 지는지, 건강에는 어떻게 좋은지, 질량이 얼마나 되는지…. 코펜하겐의 디자이너사라(Sara Krugma)와 모모(Momo Miyazaki)는 호밀빵에 대한 다양한 궁금즘에 대한 해답을 위해 이 인포그래픽을 제작하였다고 합니다.그들은 서로 다른 성분과 다양한 조리법으로 만들어진 세가지 종류의 호밀빵을 분..
가까운 미래, 하늘을 점령할 'DRONE SURVIVAL GUIDE' 무인 항공기란 기체에 사람이 타지 않고, 원격 조정으로 구동 되는 항공기를 말하며, '벌이 윙윙거린다.'는 뜻의 ‘드론(drone)’이라고도 불립니다. 오늘은 이러한 무인 항공기를 주제로 하는 재미있는 프로젝트를 여러분께 소개해 드리려고 하는데요, 바로 ‘DRONE SURVIVAL GUIDE(드론 서바이벌 가이드)’ 입니다. ‘드론(drone)’은 군에서 주로 사용되며 그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데요, 연방 항공국(FAA)에서는 20년안에 미국 땅에 ‘드론(drone)’이 약 3만까지 늘어날 것이라고 예측했다고 하는군요. 위의 포스터는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드론(drone)’ 의 실루엣들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크고 작은 다양한 형태의 ‘드론(drone)’이 가지런하게 나열되어 있군요, 각..
방울양배추로 크리스마스 트리를 밝힌다? 약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크리스마스, 어두운 밤을 형형색색 밝혀 줄 크리스마스트리에 당연히 빠질 수 없는 것, 바로 조명이 아닐 까 하는데요, 영국 런던의 과학자 단체인 '빅뱅 UK 과학자들과 공학자들 페어'에서 트리의 조명을 야채에 통하는 전류로 밝힌 흥미로운 시도가 있어 알려드릴까 합니다. 야채나 과일에 약한 전류가 통한다는 것은 어린이들에게도 잘 알려진 사실일텐데요, 기껏해야 꼬마전구 하나를 밝힐 수 있을 이 미미한 전류로 트리의 수많은 전구를 밝히려면 얼마나 많은 야채가 필요할지 예상되시나요? 전류 공급에는 우리에게는 조금 생소한 방울양배추(brussels sprouts)가 사용되었습니다. 영국의 아이들이 싫어하는 야채로 소문난 방울양배추가 식단이 아닌 트리 조명으로 이용된다는 사실, 아이들이 이..
아프니까 청년이다. 청년들은 대부분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왕성하기 때문에 질병 등의 문제를 고민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지만, 현실은 다릅니다. 최근 결핵, 우울증, B형 간염 등의 질병을 앓고 있는 청년들이 늘어나고 있다는 보도를 심심찮게 확인할 수 있으며, 전체 사망자 중 자살에 의한 사망 비율이 점점 더 높아지고 있다고 합니다. 또 대부분의 끼니를 편의점에서 해결하는 등 부실한 식생활의 실태가 확인되어 건강 관리에 적신호가 드러나고 있습니다. 청년들이 막연하게 건강할 것이라는 통념에 의문을 제기할 시점이 되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청년인포그래픽스 7회차에서는 '청년들의 건강'에 대해 알아 보았습니다. 바쁜 일상속에서 스스로를 돌보지 못하며 살고있는 서울시 청년들, 그들이 마주하고 있는 현실에 대해 함께 이야기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