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 무더웠던 여름이 지나가고 어느덧 선선한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해를 보탤수록 길어만지는 여름덕에 가을을 느껴볼수 있는 시간이 점점 짧아져 가는것 같습니다.
기후변화 영향 때문일까요, 앞으로 더 심해질 것 같아 걱정입니다.

오늘은 이색 화분이야기입니다.
지구 온난화 때문인지, 도시 텃밭가꾸기, 도시 공공농장, 화분가꾸기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것 같습니다.


1






통조림이 아닙니다.^^
백도나 황도 통조림 떠올리시는 분들도 계실 것 같네요.







뚜껑만 따시면... 사시 사철 간단하게 다양한 화초를 키울 수 있습니다.
겨울철, 실내에서 쑥쑥 잘자라니...
꽃은 키우고 싶은데, 꼼짝도 하기 싫은 언제나 마음뿐인 사람에게는 좋을 것 같습니다.
깡통은 재활용하시면 됩니다. 씨앗만 다시 구입해서 심으면..
다 큰 화초는 바깥 화단으로 이동^^

이탈리아에서 전해드렸습니다.



2





엽서. 예전에는 참 엽서를 많이 보내고 받았는데^^
여행지에서 보내 온 친구들의 엽서가 떠오르네요.
그런데 이 엽서는 그냥 엽서가 아닙니다.







엽서를 읽고 보관하시면...






 세상에서 가장 작은 정원을 꾸밀 수 있습니다.


3





아크릴로 만든 작은 정원.







작은 아크릴 정원을 모아 모아 합체하면,
정원 책상과 의자가 됩니다. 열공중^^

좋은 주말 보내세요!
꽃들에게 희망을, 작은 텃밭이 모이고 모인다면.....


by slowalk




*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