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동씨,
차도남 되는 것이 그렇게 쉬운일인줄 아셨어요?


제가
차도남.
가운 자가 되는 법을 알려드리죠.



먼저 영상을 보실까요.




누가 요새 킥보드를 탑니까.
가볍게 가방에서 꺼내서 즐겁게 타다가, 무심한 듯이 접어서 가방속으로 쏙.
접으면, 더러운 바퀴도 케이스안에 쏙들어가니까 걱정도 마세요.


쿨 버터플라이 보드 와 함께라면, 당신도 시크한 차도남.




그래도
아직 뭔가 부족하시다구요?

도시남 하면, 검정색 슈트와 함께 해야 하는거 아니냐구요?
그런 깐깐한 당신을 위해

쿨 슈트보드가 여기 있습니다.






탈부착식의 노트북케이스를 가방에서 따로 떼어내다가,
비행기 안에서는 무심한 듯 시크하게 노트북으로 업무도 보고


다시 공항에 내리면,
거리위를 시원하게 달리는 킥보드로 변신!



이것들과 함께라면
이젠 당신도 진정한 차가운 도시 남자.




그래도

마음만은 환경건강을 생각하는 따뜻한 남자가 되어주세요^^




위 쿨보드 출처 | http://www.jamesdysonaward.org

아래 슈트케이스보드 출처 | yanko design

Posted by slowalk

 

6월 17일 저녁 8시 30분, 오늘은 대망의 한국 대 아르헨티나 전이 있는 날입니다~
곳곳에 모여 열띤 응원을 펼칠 때 꼭 필요한 필수 아이템! 바로 붉은 티셔츠이지요^^  

지난 2002년에도 2006년에도 우리는 붉은 티셔츠를 입었었지만,
한바탕 축제가 끝나고 나면 장롱 속 깊숙이 넣어두고 그 존재 자체를 잊고 지냈던 것 같습니다.
매번 월드컵 시즌이 되면 새롭고 다양한 디자인의 붉은 티셔츠들이 대량으로 쏟아져 나오기 때문에
2002년, 혹은 2006년에 입었던 붉은 티셔츠를 다시 꺼내 입기가 망설여지는 것도 사실이구요.

이렇듯 많은 사람들의 장롱 속 어딘가에서 굴러다니고 있을 수많은 붉은 티셔츠,
그리고 이번 월드컵 시즌이 끝나고 나면 또 다시 잊혀져버릴 이 붉은 티셔츠들로
조금 더 의미 있는 일을 할 수 없을까요~? 이러한 희망적인 고민을 통해
붉은 티셔츠에 날개를 달아주어 월드컵 이상의 기적을 만들어내는 청년들이 있습니다.










포유앤포미(foryounforme)라 불리는 이들.
광고 관련 일을 하던 4명의 청년들이 모여, 월드컵이 끝난 뒤 더 이상 입지 않거나
버려지는 응원 티셔츠를 모아 아프리카로 보내자는 캠페인을 펼치고 있습니다.











'Red Shirt, make a better place!'를 슬로건으로 하는
흥미로운 이 캠페인은 일명 '티셔츠의 기적'으로 불립니다.
월드컵 응원 문화가 이미지 홍보를 하려는 기업들에 의해 주도되고 있는 분위기를
바꾸어보자는 취지에서 시작되어, 티셔츠 보내기 캠페인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응원물결을 만들어 나가고 있는 것 이지요^^

포유앤포미의 캠페인은 우선 트위터로 시작해 홈페이지와 블로그 등을 만드는 등
주로 인터넷을 통해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는데요,
티셔츠의 기적 참여 방법에 대해 조금 더 자세히 알아볼까요~?












붉은 티셔츠로 기적을 만드는 방법 (온라인 활동)

1. 트위터에서 @forUn4me를 팔로우 하고 '티셔츠의 기적'을 RT한다.
>> 트위터 바로가기 (@forUn4me)

2. club.cyworld.com/4Un4me에 가입하여 붉은 티셔츠를 들고 기부 인증샷을 날린다.
>> 기적을 인증'샷'하다 바로가기

3. 클럽 배너를 자신의 미니홈피에 건다.
>> 클럽배너 바로가기





현재는 월드컵이 한창 진행 중이기 때문에 
이와 같은 온라인 활동 혹은 약속의 사인을 통해 기부 참여를 다짐하고,
실제 거리 응원에서 정열적이고 희망적인 응원문화를 선보인 후
월드컵 행사가 종료되면 특정지점의 수거함을 통해 붉은 티셔츠들을 기부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캠페인을 통해 모인 티셔츠는 국제 구호단체를 통해 아프리카로 전달됩니다.












이미 많은 개인과 단체들이 티셔츠의 기적을 위해 기부를 약속 했다고 하는데요,
연예인 김제동씨 뿐 아니라. 박원순 희망제작소 상임이사님도
“열정의 소산인 붉은 셔츠가 제3세계의 가난한 사람들에게 전달되면,
평화를 추구하는 월드컵 정신이 구현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며 캠페인에 동참하겠다고 약속했다고 하네요^^

포유앤포미는 여기에서 그치지 않고 대한민국에서 시작된 ‘티셔츠 보내기’ 응원 물결이
전 세계로 확산되어,  붉은 셔츠뿐 아니라 네덜란드의 오렌지 셔츠와 일본의 파란 셔츠,
아르헨티나의 하늘색 티셔츠가 아프리카 어린이들에게 전달되길 꿈꿉니다.

축제는 뜨겁게 타올랐다 신기루처럼 사라져 버리지만,
포유앤포미가 붉은 티셔츠로 만들어내는 기적은 긴 여운과 희망을 전해줍니다.
이들의 바람처럼 티셔츠의 기적이 우리나라 뿐 아니라 전 세계에 퍼져나가길 기대해봅니다.

 이미지출처 | 포유앤포미의 네이버 블로그 , 포유앤포미의 싸이월드 클럽

 

PS
이 캠페인에 대한 다른 의견도 있지만 (http://cklist.egloos.com/5289981)
좋은 방향으로 개선되라라 믿습니다^^

 

*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