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님이 그러시던데.. 80년대만 에도 집집마다 요강이 있었다고 말입니다~ 

하지만 이제는 보기 힘들어진 요강.

혹시 올해 설 연휴 때는 시골집에서 찾아볼 수 있을까요?

밑에 사진을 보시죠. 특별한 요강이 있어서 여러분께 소개해드리려 합니다.

 

 

 

이 물 조리개 모양의 요강은 스웨덴의 Guldkannan이란 기업이 만든 TOWA라는 제품입니다.

혹시 번쩍! 떠오르셨나요?

왜 요강이 물 조리개 모양으로 생겼는지,

 

어릴 적 부모님과 함께 할머니, 할아버지가 계신 시골에 놀러 가면

, 길가에서 소변이 마려웠던 때가 있었습니다.

그럴 때마다 할머니는 거름 되니까 밭에다 누어~’라고 말씀 하셨죠!

우린 곧 잘 실행에 옮겼던 손자, 손녀들이었습니다.

그렇죠! 저 물 조리개 모양의 요강에 들어가는 소변은 바로 밭의 비료가 됩니다.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농사를 지을 땐 비료라는 것이 필요 합니다.

요즘 같은 친환경이 대세인 시기엔! 역시 유기비료 등의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지요.

반면, 화학비료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습니다. 환경과 우리 건강을 해친다는 이유에서 말입니다.

 

 

 

이 제품은 그러한 화학 비료사용의 하나의 작은 대안으로 만들어진 것이겠지요.

장점이 이것 뿐만은 아니겠습니다. 도시에선 소변을 처리하기 위해 많은 물이 사용 될텐데,

이렇게 비료로 쓰이게 되면 물 또한 절약 되겠습니다.

 

화학비료 얘기가 나왔으니 말인데, 조금 더 화학비료 사용에 대한 이야기를 조금만 더 해볼까 합니다.

화학비료가 만들어 지는 데는 많은 화석연료가 사용 된다고 하는데요,

잘 알려진(?) 비료 생산 방법인 하버법(Haber Process )으로써 1톤의 비료를 생산하기 위해선,

1.5톤의 화석연료가 필요 하다고 합니다.

화학비료를 많이 사용 하는 농업은 화석연료의 사용 또한 증가시키는 셈 입니다..

 

 


미쳐 몰랐던, 잘 알려지지 않았던 사실이기도 한듯 합니다.

(이런 사실을 접하게 될 때 마다 자연적이지 못한 생활이 참 여러 가지 경로와 방법으로 환경을 파괴하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화학비료 사용이 환경오염을 초래할 수 있는 건 이 뿐 만이 아닙니다.

화학비료의 주성분은 대부분 질소인데, 이 질소들은 비료로 사용되고 나서

토양에 침착 되어 토양을 망가뜨리기도 하고, 하천 등으로 유입되어 다시 한번 환경오염을 만들어 낼 수도 있습니다.

조류 및 하천/해양 생물들을 산소부족으로 죽을 수도 있다고..

 

너무 어두운 말씀만 드린 것 같습니다!~

이 요강 애기로! 사용법을 말씀해드려야겠습니다.

방법은 간단한데요,

 


1.  조리개(요강)에 소변을 모아주시면 됩니다.

2.  하트모양의 뚜껑을 닫아 사용 전까지 보관합니다. (암모니아 냄새 차단!)

3.  물과 소변을 9:1정도의 수준으로 희석시켜서 작물에 뿌려줍니다.

4.  농작물도 무럭무럭, 환경을 생각하는 우리 마음도 무럭무럭! 자랍니다.

 

출처: http://www.guldkannan.se/english.aspx

Posted by slowalk
설과 발렌타이데이가 겹치면서 그 흔하던 초콜릿 받기가  힘들어졌다.
 주말도 겹쳐, 오랜 벗들은 고향으로 가버리고, 기웃 거릴 구석도 없었다.




다행히 초콜릿 하나를 받았다.

친구 녀석이 초콜릿을 건네주면서 여자친구가 수제 초코렛을 만들어 줬다고 자랑한다.




이런 고운 손으로.
정성이 가득 담긴 초코렛을 손수 만들어줬다니

친구놈은 고맙고 안쓰럽다지만,
그저 부러울 뿐..^^;

하지만



설연휴 전부터 하나 하나 밤을 까시고, 전을 부치신 큰어머니의 손



새벽 일찍 일어나 대식구 밥을 지으시고, 떡국을 끓이신 작은어머니의 손




사과며 배며 오전 내내 과일만 깍으시던 어머니의 손

우리 어머니들의 거칠고 푸석푸석한 손들이

더욱 더 소중하고 고맙고

마음을 져며오게 한다.



자 이건 지금 막 포스팅을 하는 나의 손
혹은 지금 글을 읽고 계신 남성분들의 손이다.



그리고

오늘 저녁 어머니의 어깨를 주물러줄

우리들의 손이다



ps. 차례를 지내고 성묘를 마친 후에 어머니들의 작은 화투판은 세상 무엇보다 즐거워 보였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