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1.23 슬로워커 노트 2 : 2014년의 기록
  2. 2012.11.27 점 하나씩 이어 희망을 그리는 달력



새해를 맞아 새로운 노트를 구매하셨나요? 그렇다면 새로운 노트와 함께 지난해의 노트를 펼쳐보세요. 지난해를 돌아보고 새로운 한 해를 계획하는 기회가 될 겁니다. 슬로워크도 여느 직장인들과 같이 참 바쁜 한 해를 보냈습니다. 슬로워커들의 노트 속 2014년의 기록, 함께 살펴볼까요?



하늘 다람쥐

나에게 해피머니를 달라

슬로워커들은 돌아가며 블로그 글을 작성합니다. 업무 시간을 쪼개 좋은 블로그 글을 작성하는 슬로워커들에게 부상으로 주어지는 '해피 머니 상품권'은 피할 수 없는 유혹이자, 예고 없이 받는 보너스입니다.



코알라

야근, 주말 근무, 그리고 대체 휴가

슬로워크에는 대체 휴가 규정이 있습니다. 일주일 12시간 이상 초과 근무를 했거나, 휴일 및 휴무일에 6시간 이상 근무한 경우엔 대체 휴가 1일이 발생합니다. 



고래

가리왕산 고행의...

지난 7월 가리왕산에 다녀온 슬로워커의 기록입니다. 다음날 발마사지를 받았네요.


> 슬로워커, 500년 가리왕산 원시림 다녀오다



북극곰

수정, 추가

수시로 발생하는 수정사항을 잊지 않고 반영하기 위한 체크리스트입니다. 그 와중에 '간식'이라는 글자가 눈에 들어오네요. 




사슴

절대절대절대 인쇄용 PDF "출판 품질" 금지

슬로워크는 "PDF/X" 시리즈 설정을 사용합니다.



참새

말걸지마

자꾸 말걸면 업무에 집중할 수 없다고요.



원숭이

잘생긴 오징어

바쁜 업무가 끝나고 나면 잘생긴 오징어를 그리며 마음의 안정을 찾습니다.



사막여우

엄마 010-9X7X-9X5X

빼곡한 업무 기록 사이에 적힌 전화번호. 




2014년 12월 마지막 날의 슬로워커 


노트를 통해 살펴본 슬로워커의 2014년, 어떠셨나요? 여러분에게도 지난해를 돌아보고 새로운 계획을 세우는 계기가 되었기를 바랍니다. 스스로에게 또 주변사람들에게 말해주세요. "2014년 한 해 수고 많았어요", 2015년에도 잘해봅시다."



by 사막여우 발자국

Posted by slowalk

슬로우워크에서는 모두 2종류의 2013년 달력을 출시했습니다. 


온라인 펀딩 플랫폼인 텀블벅을 통해 예약판매를 시작했습니다. '안녕, 구럼비 달력'은 텀블벅 예약기간이 종료되었고 목표금액의 204%를 달성했습니다. ('점점 달력'은 계속 예약 중입니다.)


텀블벅에서 미처 구입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 이로운몰에서도 12월 9일까지 판매하고 있습니다.



머니투데이에 이번 달력을 제작한 슬로우워크 디자이너들의 인터뷰가 실려서 소개합니다 :)




점 하나씩 이어 희망을 그리는 달력

[이 사람의 이로운 상품]<6>슬로우워크의 에코디자이너들

머니투데이 이경숙 기자,이선영 이로운닷넷 에디터  입력 : 2012.11.24 10:10



한 달에 한 생명, 1년 열두 달 동안 열두 생명을 살리는 데에 수익금을 쓰는 달력이 있다. 이 달력의 제작비는 300만 원. 이 달력은 한 온라인 사이트에서 3주 만에 544만여 원의 제작비를 모으는 데에 성공했다. 


디자인컨설팅 전문업체 슬로우워크는 크라우드펀딩플랫폼 텀블벅(www.tumblbug.com)에서 10월30일부터 제주도 강정마을을 돕는 '안녕, 구럼비' 달력 제작비를 모금했다. 벽걸이용으로 제작될 이 달력은 제주도 강정마을 구럼비에서 서식하는 맹꽁이, 따개비, 소라고동 등 12가지 멸종위기 생물들의 모습을 담을 예정이다. 


1만1900원 이상 후원하면 제작한 달력을 보내주는 이 후원 프로그램에 175명이 참여 했고, 그중 1명은 무려 99만 원을 후원했다. 99만 원 후원자한테는 달력, 포스터 등 10세트가 배송되고 나머지 돈은 모두 제주도 강정마을에 후원자 명의로 기부된다. 


이 달력을 디자인한 강혜진 슬로우워크 디자이너는 “강정마을의 해군기지 건설 반대 이유를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며 “해군기지 건설로 구럼비 생태계가 어떤 피해를 입게 될지 달력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번 달력에는 사람들이 쉽게 강정마을 스토리를 알 수 있도록 구럼비 바위의 유래 등 인포그래픽을 만들어 넣었어요. 텀블벅에서 모은 후원금은 달력 제작비를 제외하고 전액 강정마을에 기부할 예정입니다.”


지난 12일부터 슬로우워크는 텀블벅에서 '점점달력' 제작비 모금을 시작했다. ‘점점달력’은 사향노루, 표범장지뱀, 혹고니 등 환경부 지정 멸종위기 야생동물 12종을 담은 탁상용 달력이다. 모금시작 9일만에 목표금 300만 원 중 223만여 원, 74%가 모였다. 


동물이 온전한 형태로 그려져 있는 것이 아니라 몸의 일부만 그려져 있다. 나머지는 점으로 표시돼 있다. 점의 개수는 그 달의 날 수에 따라 다르며 하루가 지남에 따라 점을 이어서 한 달이 지나면 동물이 온전한 모습을 갖추게 된다. 


이 달력의 수익금은 모두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www.ekara.org)에 전달된다. 어렸을 적, 점 잇기 색칠공부에서 영감을 얻었다는 김목애 디자이너는 “한 달에 한 번 달력의 그림이 완성되는 순간 그 멸종위기 동물에 대해 아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점점은 멸종위기 동물들이 점점 사라져간다는 의미가 있어요. 매일 점과 점을 연결해 동물을 완성한다는 뜻도 있습니다. 사람들도 언젠가 사라지잖아요. 점점 사라지고 있는 동물들과 같아요. 점점달력을 통해 많은 분들이 멸종위기 동물을 알고 관심을 가지게 되면 좋겠어요.”


소셜펀딩을 기획한 조성도 슬로워크 디렉터는 "두 달력 모두 설정했던 목표보다 훨씬 모금이 잘 되었다”며 “모금이 끝나면 각각 1000부씩 찍어 이로운몰(www.erounmall.com) 등 윤리적 쇼핑몰에서 판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의균 대표 등 슬로우워크의 임직원 12명은 환경과 사회에 이로운 대안을 자사 블로그(www.slowalk.com)에 꾸준히 올려 네티즌 사이에서는 디자인 분야 미디어로도 상당한 지명도를 얻고 있다. 


서울 북촌, 20여 평 작은 한옥 사무실에서 디자이너들이 만든 '점' 하나만한 작은 희망에 여러 사람들의 '점'만한 참여 하나하나가 이어지면 미래엔 좀 더 살기 좋은 세상이 그려지지 않을까? 


> 기사 원문보기

> 달력 구매하기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