습기 가득했던 여름이 지나고 건조한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피부도 가렵고, 난로라도 틀면 눈이며 호흡기며 모두 건조해져 괴롭습니다. 점점 더 건조해질 겨울에 대비하여 건조한 피부를 극복할 수 있는 자연 요법! 그 7가지를 소개합니다.



1. 뜨거운 물로 샤워하지 말기


추운 날 뜨거운 물로 샤워하기, 생각만 해도 노곤해지죠? 그러나 피부엔 좋지 않습니다. 뜨거운 물은 피부를 가장 건조하게 합니다. 미지근한 물과 비누로 샤워해주는 게 피부에 안정적이라고 합니다.




2. 소금과 설탕으로 바디스크럽하기


각질은 피부에 보습제가 흡수되는 것을 방해합니다. 신선한 피부일수록 흡수력이 좋다고 하는데요, 이를 위해선 각질 제거가 필수겠죠? 때수건으로 각질을 벗겨내도 되고, 천연 스크럽제인 소금이나 설탕으로 바디스크럽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합니다.




3. 수분이 남아있을 때 로션 바르기


로션은 수분에 고정되는 성질이 있습니다. 샤워 후 물기가 다 마르지 않은 상태에서 로션을 발라주면 보습에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굳이 바디미스트를 사용하지 않아도 되겠네요.




4. 우유로 마사지하기


여러분의 냉장고에 우유가 있다면 로션 따위 필요 없습니다. 우유는 진정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우유 속 유산은 피부에 좋습니다. 특히 가려움증에 좋은데요, 수건에 우유를 적셔 건조한 부위에 찜질해주면 좋다고 합니다. 실제로 클레오파트라는 꿀을 탄 우유 목욕을 즐겼다고 하네요!




5. 꿀과 올리브오일 바르기


꿀과 올리브오일은 그 자체에 놀라울 정도로 피부에 좋은 성분을 지니고 있습니다. 주름과 노화 방지에 좋은 산화 방지제, 여드름 치료와 예방에 좋은 향균 성분뿐만 아니라 보습, 진정 효과까지. 피부를 위한 천연 만병통치약입니다.




6. 오트밀 목욕하기


오트밀은 수천 년 동안 피부를 치료하기 위해 사용됐습니다. 과학계에서도 오트밀은 피부에 자극을 최소화하면서 보습, 클렌징, 항산화, 염증 치료에 유용하다고 말합니다. 그렇다면 오트밀 목욕은 어떻게 할까요?


① 오트밀(시중에 파는 시리얼도 무방) 1컵을 믹서기에 곱게 갑니다.

② 흐르는 물에 갈아 놓은 오트밀을 뭉치지 않게 풀어주면서 욕조에 물을 채웁니다.

③ 15~20분 정도 몸을 담근 후, 나오면서 물에 있는 오트밀로 피부를 두드려 줍니다.


피부가 심각하게 건조하다면 하루에 두 번씩 해도 좋고, 의사가 동의한다면 그 이상 해도 좋다고 합니다.




7. 물 마시지 말기


물을 마시지 말라니?! 터무니없는 소리 같죠? 흔히 하는 오해 중 하나라고 하는데요, 물 섭취는 피부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합니다. 물론 심각한 탈수 증상일 땐 이야기가 달라지겠지만, 피부가 건조하다고 물을 열심히 마신다 한들 큰 효과는 없다고 합니다.


출처: Treehugger


by 고래 발자국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