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자인과 테크놀로지의 시너지를 통해 조직과 사회의 변화에 기여하는 크리에이티브 솔루션 제공

  • 가치와 지속가능성, 안정성을 제공하여 사회혁신 영역의 창의적 인재를 위한 좋은 일터 조성


지난해 5월에 합병을 추진하기로 발표한 슬로워크와 UFOfactory가 올해 3월 ㈜슬로워크라는 이름으로 하나가 되었습니다. 슬로워크의 임의균 대표, UFOfactory의 권오현 대표가 공동대표를 맡습니다.


슬로워크의 디자인 역량과 UFOfactory의 테크놀로지 역량이 하나되어 크리에이티브 솔루션을 제공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슬로워크의 새로운 미션은 ‘창의적이고 영감을 주는 솔루션을 통해 조직과 사회의 변화에 기여하고 이러한 변화를 지향하는 사람들의 네트워크를 확대하는 것’입니다. 컨설팅, 디자인, 테크놀로지 영역 전반의 역량을 확보한 만큼 종합적인 솔루션을 제공해 조직과 사회의 긍정적인 변화에 기여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또한 지속가능성 철학을 바탕으로 ‘구성원과 이해관계자로부터 실력과 가치를 인정받고 동시에 모두가 재미있게 일하는 매력적인 조직이 되겠다’는 비전도 함께 내놓았습니다.


권오현 공동대표 코멘트

“두 조직의 만남을 통해, 사회혁신 영역의 개발자와 디자이너에게 더욱 안정적이고 나은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겠다는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현재 기존 UFOfactory에서 해오던 자율연봉, 자율휴가제도와 기존 슬로워크에서 해오던 안식월 제도를 통합하고, 두 기업이 모두 진행해온 원격근무도 자유롭게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노동시간, 근무형태, 복지 차원에서의 시너지는 물론 건전한 성과중심의 조직문화를 실천하고자 합니다.”


임의균 공동대표 코멘트

“그간 사회혁신 영역에서는 규모와 영향력이 큰 조직의 출현에 대한 기대가 있었습니다. 두 조직이 하나가 됨으로써 그 기대를 실현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큽니다. 이제 슬로워크는 58명 규모로 성장했습니다. 전체 인원은 컨설팅 28%, 디자인 40%, 테크놀로지 26%의 비율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더 강화된 역량을 기반으로 단편적인 해결책이 아닌, 통합적인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으리라 기대합니다.”


㈜슬로워크의 다양성과 변화, 자유를 만화 형식으로 표현한 포스터와 함께 새로운 CI도 공개됐습니다. 로고타입 옆에 주황색 원이 더해진 CI는 서로 다른 두 조직의 융합과 시너지를 상징합니다.




새로운 슬로워크에게 응원 메시지를 남겨 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