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dea

세계의 언어가 멸종하고 있다??






웹서핑 도중 스크랩 해놓았던 재미있는 기사가 있었습니다.

바로 세계 언어가 멸종위기에 처해 있다는 기사였지요.
 

자연계의 종들이 멸종하듯, 언어마져 사라져가고 있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지구를 건강하게 하게 만드는 것이 바로 다양성이니까요.

 

세계의 언어 숫자는 대략 6,700여개입니다. 그 중에서 표준중국어,영어,스페인어가

세계인구의 25%가 세가지 언어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중국어야 중국인구(중화)가 워낙 많아서 그렇고

영어야 인구도 인구지만 팍스아메리카의 영향력 때문이고

스페인이야 제국주의의 선봉에서 식민지를 개척했기 때문이겠지요.

 

결국 언어의 소멸은 착취의 역사와 그 궤를 같이 하는 것 같습니다.


도표는 유네스코 자료입니다.

 

도표를 살펴보면 전체 언어의 62.7%가 살아있고,

멸종된 언어는 3.7%

빠른 시간안에 사라질 위기에 처해 있는 언어가 15,5%

점차 사라질 언어가 9.4%

사라질 위기로 부터 안전하지 못한 언어가 9.6%입니다.

 

미국에서만 53개의 언어가 1950년대에 사라졌습니다.

인디언을 짓밟고 큰 미국이기에 당연히 사라질 수 밖에 없지요

 

 

언어는 한 국가의 정체성이면 문화입니다.

한국어도 잘 못쓰면서,

영어를 외친다는게 사실 웃기는 이야기지요.


외국어를 많이 배울 필요가 있다고 합니다.

뻔한 이야기로 들릴지 몰라도, 외국어를 배울려면 그 나라의 문화를

제대로 이해하는 것이 전제되어야 하지요.

 

그래서 영어보다, 인문학적 소양이 전제되어야 하는 것입니다.

 

사라진 모든 언어에 대해 숙연해 질 수 밖에 없네요.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